> 뉴스 > 이시간초점 > 실적특집 뉴스검색
이시간초점
실적특집
환율특집
증시(배당)특집
경제특집
실적특집
[fn마켓워치]PI첨단소재 매각 흥행..롯데·KCC·솔베이·알키마·베어링 군침
2022/05/27  17:38:24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폴리이미드(PI) 필름 분야 세계 시장점유율 1위 회사인 PI첨단소재(종목홈) 매각이 흥행했다. 매각 대상(종목홈) 지분 54.06%의 지분 가치만 1조원 이상으로 평가된다.

투자은행(IB) 업계에 따르면 글랜우드프라이빗에쿼티와 PI첨단소재 매각주관사 JP모간이 이날 본입찰을 실시한 결과 롯데케미칼, KCC(종목홈)글라스, 솔베이, 알키마, 베어링PEA 등 5곳이 참여했다. 칼라일그룹은 불참한 것으로 확인됐다.

앞서 예비입찰에는 한화솔루션, 일진머티리얼즈를 비롯한 10여 곳이 참여한 바 있다.

이번 매각 대상은 글랜우드PE가 보유한 PI첨단소재 경영권 지분 54.06%다. 매각 측은 우선협상대상자를 1~2주 내 선정 할 것으로 알려졌다. 매각 측의 희망 거래 가격은 1조원 안팎인 것으로 알려져 있다.

이번 매각은 매도자보단 시장과 매수자들의 니즈(Needs)에 의해 시작됐다. 2021년 역대 최대 매출액, 영업이익을 경신했지만 앞으로 기업가치(EV)가 크게 늘어 날 것이라는 기대감이 시장의 매수의지를 높였다.

이미 PI첨단소재는 올해 예상 실적 가이던스로 매출은 전년 대비 약 20% 성장한 3600억원 이상, 상각전영업이익(EBITDA·에비타) 1200억원 이상, 영업이익은 940억원 이상을 제시했다.

2026년에는 매출을 지난해 대비 약 2.3배를 넘는 7000억원 이상 달성하겠다는 목표도 제시한 상태다. 기존 모바일용 중심의 매출구조에서 향후 모빌리티, 디스플레이, 5G 고속전송, 반도체용 소재 등 전방사업 다각화를 통해서다.

PI첨단소재는 2021년 매출액 3019억원, 상각전영업이익(EBITDA·에비타) 996억원, 영업이익 759억원, 순이익 640억원을 기록했다. 전년 대비 매출액은 15.3%, EBITDA는 22.1%, 영업이익은 26.4%, 순이익은 53.4% 증가했다.

PI필름은 영하 269도~영상 400도에서도 사용 가능한 내한·내열성을 갖추고 있다. 주로 PC와 스마트폰 등에 적용되는 연성회로기판(FPCB), 방열시트 등에 사용된다.

최근 PI필름은 전기차 배터리 절연용 필름, 전기차 모터용 바니시 등 성장성이 뚜렷한 전기차 관련 소재로도 활용된다.

한편 PI첨단소재의 전신은 2008년 설립된 SKC(종목홈)코오롱PI다. SKC와 코오롱인더스트리가 각각 50 대 50 지분율로 합작사를 세웠다. 2020년 글랜우드PE가 지분 54.06%를 약 6070억원에 인수했다. 이후 SKC코오롱PI에서 PI첨단소재로 사명을 바꿨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