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뉴스홈
홈플러스, 100여 종 양곡 전문매장 오픈
2014/11/25  18:01:54  소비자경제

[소비자경제신문=고유진 기자] 홈플러스는 자사 신선식품 혁신 프로젝트인 ‘신선제일주의’의 일환으로 대형마트 최초의 양곡 전문매장 ‘보약밥상’을 열었다고 25일 밝혔다.

 

‘보약밥상’은 잡곡, 견과, 선식 등 건강에 좋은 양곡을 고객이 원하는 만큼 중량 단위로 구매할 수 있도록 벌크(bulk) 진열한 숍인숍 개념의 매장으로, 약 20평 규모에 100여 종의 국내외 우수 품종 양곡을 선보이게 된다.

 

홈플러스에 따르면 국내산 친환경 잡곡과 견과는 물론 팬더콩, 마카다미아, 피칸 등 희소성 있는 품종, 귀리, 렌즈콩 등 최신 트렌드를 반영한 슈퍼푸드 등을 마련, 고객들이 기존 대형마트에서 취급하지 않거나 포장단위 판매상품의 가격부담으로 구매가 쉽지 않았던 다양한 양곡을 저렴하게 즐길 수 있게 할 방침이다.

 

특히 국내산 양곡의 경우에는 ‘문경에서 30년 농사를 지은 김경철 씨가 재배한 서리태’와 같은 ‘생산이력제’ 표기를 통해 더욱 신뢰도를 높이는 한편, 알록이콩, 왕태콩, 밤콩 등 시중에서 자취를 감추고 있는 다양한 토종잡곡도 선보여 우리나라 전통종자 보존 및 저변 확대에도 기여해 나간다는 계획이다.

 

홈플러스는 우선 서울 금천점, 목동점, 방학점, 상봉점, 잠실점, 인천 작전점, 부천상동점, 야탑점, 고양터미널점, 대전둔산점, 동광주점, 대구 성서점, 울산점, 부산 아시아드점 등 전국 13개 주요 거점 점포에 ‘보약밥상’을 열고, 이후 리모델 및 신규 점포를 중심으로 매장을 확대해 나갈 방침이다.

 

회사 측은 최근 건강에 대한 관심 증대로 잡곡과 견과, 선식 등의 소비가 크게 늘어남에 따라 고객들이 다양한 양곡을 원하는 만큼만 알뜰하게 소비할 수 있도록 돕는 전문매장을 마련하게 됐다고 설명했다.

 

홈플러스에 따르면 올 1월부터 11월까지 잡곡 매출은 전년 동기 대비 43.0%, 귀리, 렌즈콩 등 슈퍼푸드 등의 인기로 수입 잡곡 매출은 무려 7889.7%나 늘어났다.

 

호두, 아몬드 등 견과류는 35.7%, 베리, 건포도 등 건과 스낵은 279.9%, 건채소 81.0%, 선식 18.6%, 건강차는 231.8%의 매출신장률을 기록했다. 또 최근 쌀 소비 감소 추세 속에도 친환경 쌀 매출은 전년 대비 1931.3%나 신장했다.

 

홈플러스 건식팀 천명필 팀장은 “웰빙 트렌드의 영향으로 건식 상품에 대한 고객 수요는 앞으로도 지속 증가할 것으로 전망된다”며 “더욱 좋은 품질의 다양한 양곡을 지속적으로 저렴하게 선보여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고유진 기자 npce@dailycnc.com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