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주말!!
닥스, 밀라노서 남녀 통합 패션쇼 첫선…"젠더리스룩 뜬다"
2018/01/16  10:14:12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박미주 기자] 닥스가 최근 밀라노 패션위크에서 올해 가을·겨울 남성과 여성 통합 컬렉션 패션쇼를 진행했다고 16일 밝혔다. '젠더리스룩'을 새 트렌드로 제시했다.

밀라노 패션위크는 전 세계 유명 디자이너와 패션 인사가 한자리에 모이는 세계 최대 규모의 패션 행사로 닥스는 밀라노 ‘피아자 베트라’에서 처음으로 남성, 여성 통합 컬렉션 패션쇼를 선보였다.

기차 여행을 떠나는 영국 커플의 로맨틱한 겨울을 주제로 고풍스럽고 우아한 분위기를 컬렉션 전반에 담아냈다. 두 남녀가 만나 자신과 비슷한 모습을 보게 되었을 때 느끼는 밀접하고도 강렬한 감정을 표현했다. 소재, 패턴, 장식, 컬러 등에 있어 유사한 면을 강조하고 슈트와 더블브레스티드 코트를 남녀 컬렉션에서 모두 선보이는 등 남녀 경계를 허물었다.

이번 컬렉션에서 닥스는 영국 패션의 정통성을 완벽하게 구현하고자 영국을 대표하는 원단사 밀과 함께 개발한 독자적 소재를 사용하는 한편 벨트 위의 황금빛 체인, 재킷 옷깃 위의 꽃무늬 장식처럼 디테일의 완성도를 높이는데 집중했다.

또 브랜드의 상징과도 같은 하우스체크 무늬를 선보여 브랜드 정체성을 드러냈고, 입체감 있는 체크무늬를 컬렉션 곳곳에 적용했다.

색상은 전통적인 가을·겨울 색상의 범주를 뛰어넘는 활기차고 선명한 색감을 제안했다. 황토빛이 더해진 노랑색, 주황색, 녹색, 와인색 등의 색상으로 겨울 시즌에 생동감을 더했다. 영국 기차의 커튼과 카펫을 떠올리게 하는 화려한 꽃무늬도 제안했다.

니트의 경우 메리노와 셰틀랜드 최고급 울 소재를 중점적으로 사용하고 섬세한 자수와 주름 장식을 더해 고급스럽고도 고전적인 미를 표현했다.






박미주 기자 beyond@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