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연예스포츠
[2018평창]'깜짝 동메달' 김민석, 男 빙속 1500m 亞 영역 넓혀
2018/02/13  22:22:17  파이낸셜뉴스
13일 오후 강릉 스피드스케이트 경기장에서 열린 2018평창동계올림픽 스피드스케이팅 남자 1,500m에서 동메달을 차지한 김민석이 플라워 세리머니에 참석해 두 팔을 번쩍 들고 있다.

김민석(19·성남시청)이 올림픽 남자 스피드스케이팅 1500m에서 따낸 동메달은 대한민국 선수를 넘어 아시아 선수로 최초다.

첫 올림픽에서 예상 밖의 깜짝 메달로 존재감을 각인시킨 김민석은 빙속스타로 자리매김하게 됐다.

유럽과 미주 선수들의 전유물로 여겨지던 동계올림픽 빙속 남자 1500m에서 메달을 수확한 것은 아시아 선수들의 영역을 확대시킬 계기가 됐다는 평가다.

김민석은 13일 저녁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평창동계올림픽 남자 1500m에서 1분44초93의 기록으로 결승선을 통과했다.

네덜란드 키얼트 나위스, 파트리크 뢰스트에 이어 3위를 기록한 김민석은 자신의 개인 최고기록(1분43초49)에는 못 미쳤으나 이번 기록으로 동메달을 차지하는 쾌거를 이뤘다.

이번 시즌 1500m 랭킹 10위권이던 김민석은 당초 이승훈, 김보름 등에 비해 큰 주목을 받지 못했으나 깜짝 메달 획득에 존재감을 각인시킨 것이다.

김민석은 앞서 삿포로 아시안게임 2관왕을 차지한데 이어 지난해 2월 강릉 스피드스케이팅 경기장에서 열린 국제빙상경기연맹(ISU) 종목별 선수권대회 1500m에서 1분46초5의 기록으로 5위에 오르며 장거리 빙속 유망주로 꼽히는 수준이었다.

이날 15조 인코스에서 레이스를 펼친 김민석은 300m 구간에선 중위권인 23.94초에 통과했지만 막판 스퍼트를 올리며 3위의 기록으로 경기를 마쳤다.

김민석에 이어 레이스를 펼친 4명의 선수들의 김민석 보다 높은 랭킹의 선수들이었으나, 이들 모두 김민석 기록에 못 미치면서 동메달이 확정됐다.

hjkim01@fnnews.com 김학재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