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정치사회
한국당 "김기식 위법 당연해…조국, 인사참사 책임져야"
2018/04/16  21:09:04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김혜민 기자] 자유한국당은 16일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김기식 금융감독원장의 '셀프 후원' 논란에 위법 결정을 내린데 대해 "당연한 결정"이라며 "청와대는 김 원장을 즉시 사퇴시키고 조국 수석은 인사참사에 책임을 져야 한다"고 말했다.

전희경 한국당 대변인은 이날 구두논평을 통해 "애초 김 원장은 의원시절 선관위에 문의했을 때도 선관위는 위법임을 이미 알렸었다. 명백히 알고도 저지른 불법"이라며 이같이 밝혔다.

그는 "김기식과 김기식으로 대표되는 이 정권 최고 실세 그룹인 참여연대 출신들의 위선과 부도덕, 동업자 정신이 국민 앞에 철저히 드러났다"며 "문재인 대통령은 본인의 약속대로 즉시 김기식 금감원장을 사퇴시켜야 한다. 김기식은 법에 따라 불법행위에 대한 엄정한 수사를 받아야 한다"고 말했다.

전 대변인은 이어 "김기식의 동지이자 변호인을 자처했던 조국 민정수석은 더이상 그 자리에 있어서는 안 되는 부적격자임이 판명됐다"며 "조국 수석은 김 원장 사태는 물론 1년 간 벌어진 인사 참사의 책임을 져야 한다"고 비난했다. 그러면서 "대통령은 조국 수석 역시 당장 경질해야 한다"고 촉구했다.





김혜민 기자 hmeeng@asiae.co.kr
<ⓒ세계를 보는 창 경제를 보는 눈,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