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연예스포츠
‘마이웨이’ 이정섭, 부유했던 유년 시절 회상 “54칸짜리 한옥집”
2019/01/12  13:23:25  아시아경제

사진=TV조선 예능프로그램 ‘인생다큐-마이웨이’ 방송 캡처

TV조선 시사교양프로그램 ‘인생다큐-마이웨이’에서 배우 이정섭이 유년 시절을 회상했다.

지난 10일 방송된 TV조선 예능 ‘인생다큐- 마이웨이’에서 종갓집 종손이었던 이정섭은 어린 시절 서울 은평구에서 손에 꼽힐 정도로 집이 부유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이정섭은 “우리 집은 54칸짜리 한옥이었다”며 “4층 빌딩에서 1층은 미장원과 이발소, 2층에 대중탕, 3층과 4층은 가족탕이면서 밤에는 여관 역할을 했다. 그때 당시 목욕탕을 가지면 부자였다”고 말했다.

보수적이고 엄격했던 종갓집 분위기와 달리 이정섭은 남다른 끼를 가지고 있어 ‘계집애’라는 별명이 있었다고 밝혔다. 그는 “공기, 고무줄, 줄넘기를 잘했다. 여자애들이 하는 건 다 잘했다. 또 예쁜 걸 좋아했다”고 털어놨다.

게다가 이정섭은 고운 목소리 때문에 놀림을 많았다면서 “목소리도 고쳐보려 웅변반에 들기도 했다. 그래도 놀림받은 게 그렇게 싫진 않았던 것 같다”고 덧붙였다.




온라인이슈팀 issu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