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재테크 뉴스검색
재테크
전체기사
주요뉴스
금융상품
요즘뜨는 금융상품
내집마련대출
재테크
투자정보
재테크 칼럼
보험
신용카드
창업
재테크
'9.13대책' 後 서울 아파트 90%, 거래 가격 올랐다
2019/04/08  08:50:25  아시아경제

[이미지출처=연합뉴스]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지난해 9월 정부가 내놓은 부동산 대책 이후 서울 거래 아파트의 90% 이상은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시장의 우려와 달리 안정적인 하향 추세가 나타나고 있고 최근 거래 위축은 과도기 상황이라는 분석이 나온다.


8일 부동산정보업체 직방이 국토교통부가 발표한 2018년 1~8월 대비 2018년 9월부터 올해 4월 2일까지 실거래 가격을 비교 분석한 가격이 하락한 주택형은 전국에서 44.2%로 집계됐다. 2017년 대비 2018년 1~8월 주택형 하향 비율이 40.6% 였던 점을 감안하면 소폭 상승한 수치다. 같은 기간 하락 주택형 변화는 수도권이 26.8%에서 29.2%로 2.4%포인트 상승했고,지방은 54.7%에서 57.6%로 2.9%포인트 높아졌다.


9.13부동산 종합 대책 이전인 지난해 1~8월 대비 9월부터 올 들어 4월 2일까지 가격이 상승한 주택형은 서울의 경우 92.7%에 달했다. 하락한 주택형은 7.0%에 불과했다. 인천과 경기는 각각 53.7%, 61.7%의 아파트 가격이 상승한 것으로 조사됐다. 광주의 경우 78.9%의 주택형이 9.13대책 이후에도 상승해 서울 다음으로 상승 비중이 높았다.광역시를 제외한 지방은 세종과 전남에서 절반 이상의 주택형이 상승했다.



아파트 매매 거래량은 큰 폭으로 줄어들고 있다. 매도자가 원하는 매도가격과 매수자의 매수가격의 가격 차이가 좁혀지지 않으면서 거래가 발생하지 않는 상황이다. 9.13대책 이후 서울 아파트 매매가격이 21주 연속 하락(4일 감정원 발표 기준)하고 있으나 서울 거래 사례의 90%이상은 9.13대책 이전 보다 오른 가격에 거래가 체결됐다.


다만 단기적으로 나타나는 급격한 거래 감소에 대해 과도한 반응을 보일 필요는 없다는 분석이다. 과도기라는 시장 상황이 거래성사를 어렵게 하고 있지만 급격한 가격 하락보다는 연착륙을 유도하고 가격의 안정화로 이어질 가능성이 있다는 설명이다.


직방 관계자는 "거래 감소는 수요 뿐만 아니라 매도자 측면에서도 원인이 있다"면서 "매도자의 보유 부담이 금융비용 증가 등으로 커지지 않을 경우 매도자가 매수자의 희망 가격을 수용하지 않아 거래 위축이 더 길어질 수 있지만 만 공시지가 인상에 따른 보유세 부담이 현실화되는 6월 이후 매도자의 의사 결정에 따라 거래시장은 변화가 나타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