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 사회 > 포토뉴스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포토뉴스
서귀포시지역 청년 창업 육성 '스타트업 베이' 본격 가동
2019/06/25  20:51:46  파이낸셜뉴스
4일 농협 남제주지점서 개소…청년기업 36개팀 입주
위성곤 국회의원 제안 ‘결실’…청년 창업 인프라 구축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해조성된 서귀포시 스타트업 베이이 4일부터 본격 가동된다.

[제주=좌승훈 기자] 서귀포시에 지역경제 활성화와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스타트업 베이(STARTUP BAY)가 오는 4일 문을 열고 본격 운영에 들어간다.

서귀포시 스타트업 베이는 최근 서귀포시 서귀동 소재 NH농협은행 남제주지점 2층과 3층에 조성됐으며, 현재 기업 10개팀·코워킹멤버쉽 26개팀 등 청년기업 36개팀이 입주해 있다.

이날 개소식에는 원희룡 제주도지사, 양윤경 서귀포시장, 위성곤 국회의원(더불어민주당·서귀포시), 김학도 중소벤처기업부 차관, 고용호 제주도의회 농수축경제위원장, 임춘봉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 경영기획본부장, 강승표 NH농협은행 제주본부장, 입주 업체 관계자 등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다.

스타트업 베이 조성 사업은 위성곤 의원이 지난 2016년 서귀포시에서 개최된 '서귀포시 창업활성화를 위한 정책 간담회'에서 처음으로 제안했다. 이어 2017년 서귀포시, 농협중앙회, 제주국제자유도시개발센터와 함께 '서귀포시 창업보육센터 설립 및 운영지원에 관한 MOU'를 체결하면서 본격 추진됐다.

위 의원은 "서귀포시에 창업 인프라가 절대적으로 부족해 창업을 준비하는 청년들이 제주시를 비롯한 다른 지역으로 떠나고 있다"며 "스타트업 베이를 통해 창업 인프라를 구축하고 관련 기관을 유치하면 서귀포시에 새로운 활력을 불어넣고 새로운 일자리가 창출될 것"이라고 밝혔다.

아울러 "스타트업 베이는 지금까지 1차산업의 생산.판매, 숙박업 중심으로 형성돼온 제주지역 산업을 새롭게 혁신해 지식산업 체계로 바꾸는 것"이라며 "대부분 2박3일에 머물고 있는 관광산업 패턴을 3개월, 6개월, 1년 단위로 새롭게 전환해 지역경제에 새로운 희망을 줄 수 있도록 의정활동을 집중하겠다"고 강조했다.

jpen21@fnnews.com 좌승훈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