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정치사회
靑 회의 보안강화
2019/08/14  18:01:48  매일경제
청와대가 중요 회의 때 참석자들의 휴대폰 반입을 금지하는 등 보안을 강화했다. 청와대 관계자는 14일 "대통령 주재 수석보좌관회의, 국무회의 등 주요 회의에는 회의장 입구에 휴대폰 수거대를 설치해 반입을 금지하기로 했다"고 말했다. 청와대는 대통령 주재 회의는 물론 국가안보 등 중요한 내용을 다루는 회의에는 휴대폰 반입을 금지한다고 내부 공지한 것으로 알려졌다. 청와대 직원들은 사진 촬영, 녹음 등을 방지하는 애플리케이션(앱)을 설치하게 돼 있다. 중요한 정보를 다루는 일이 많기 때문이다. 하지만 애플 아이폰 중에 보안 앱 설치가 불가능한 기종이 있어 최근 이 같은 조치를 취한 것으로 알려졌다.

일본의 무역보복 조치와 관련된 민감한 내용을 다루는 회의가 많아지다 보니 보안을 강화할 필요성이 높아진 것도 원인으로 추정된다.

일부 참모들이 중요한 회의 중에 휴대폰을 사용하는 게 문제로 지적됐다. 휴대폰 전원을 차단해도 도청 등이 가능할 수 있기 때문에 회의 정보가 외부로 유출되는 것을 선제적으로 차단하기 위한 목적도 있다.

[박용범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