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뉴스홈
홍콩 유력인사들, 캐리 람 행정수반에 “시위대 요구 일부 받아들여야”
2019/08/25  17:24:58  매일경제
홍콩의 유력 인사들이 행정 수반인 캐리 람(林鄭月娥) 행정장관을 향해 ‘범죄인 인도 법안(송환법)’에 반대하는 시위를 하는 시위대 요구를 일부 받아들이라고 말했다.

25일 홍콩 사우스차이나모닝포스트(SCMP)에 따르면 전날 정치인, 전직 고위 관료 등 19명의 홍콩 유력 인사들은 캐리 람 행정장관의 관저에서 그와 만나 송환법 반대 시위대와의 대화 방안 등을 논의했다.

이 자리에서 참석자들의 절반 이상이 캐리 람 장관에게 범죄인 인도 법안의 완전한 철회와 경찰의 강경 진압에 대한 공개적인 조사 등을 수용하라고 촉구한 것으로 전해졌다.

전직 교통부 장관인 앤서니 청은 시위대의 일부 요구를 받아들일 것을 주장하면서 "이것이 진심 어린 대화, 실질적인 결과로 이어질 대화라는 인상을 시민들에게 주기 위해서는 우리의 진정성을 보여주어야 한다"고 말했다.

다만 캐리 람 장관은 경찰 조사나 송환법 철회를 동의하지 않았다고 소식통은 전했다. 특히 송환법 철회가 캐리 람 장관의 통제 밖에 있다는 느낌을 받았다는 전언도 나왔다.

캐리 람 장관은 송환법 반대 시위가 격화하자 "송환법은 죽었다"고 선언했지만, 송환법을 공식적으로 철회하라는 시위대의 요구는 받아들이지 않고 있다.

[디지털뉴스국][ⓒ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