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축구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축구
협회 돈으로 부인 항공료·숙박료, 조중연 전 축구협회장 벌금형
2019/09/11  10:22:12  파이낸셜뉴스
조중연 전 대한축구협회 회장/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 협회 예산으로 부인의 해외항공료와 숙식비를 해결한 혐의로 재판에 넘겨진 조중연 전 대한축구협회 회장(73)이 1심에서 벌금형을 선고받았다.

11일 법조계에 따르면 서울중앙지법 형사14단독(추성엽 판사)은 업무상 횡령 혐의로 기소된 조 전 회장에게 벌금 300만원을 선고했다. 함께 재판에 넘겨진 축구협회 직원 이모씨(42)에게는 벌금 100만원을 선고했다.

조 전 회장은 2009년 2월부터 2013년 1월까지 축구협회 회장으로 재직할 당시 2011 FIFA U20 월드컵 등 업무상 출장에 부인과 동행하며 부인의 항공료와 숙박비 총 3000여만원을 횡령한 혐의를 받는다.

그는 당시 부하 직원을 시켜 부인의 항공료와 숙박비를 해외출장비에 포함하도록 지시한 것으로 조사됐다.

직원 이씨는 아내와의 이혼 사실을 숨긴 채 2008~2016년 동안 기혼자인 축구협회 직원에게 매달 15만원씩 지급되는 가족수당 총 1470만원을 부정하게 받은 혐의다.

추 판사는 조 전 회장의 공소사실을 모두 유죄로 판단했다.

fnljs@fnnews.com 이진석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