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MLB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MLB
[MLB] 밀워키 옐리치, 자신이 친 타구 맞아 무릎 골절… 시즌 아웃
2019/09/11  13:53:54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태훈 기자 = 밀워키 브루어스 간판타자 크리스티안 옐리치가 부상으로 시즌을 마감했다.

크리스티안 옐리치(28)는 1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 말린스 파크에서 열린 2019 메이저리그(MLB) 마이애미 말린스와의 원정 경기서 3번 타자 겸 우익수로 선발 출전했다.

옐리치는 1회 첫 타석에서 본인이 친 파울 타구에 오른쪽 무릎을 맞고 쓰러졌다. 곧바로 교체된 옐리치는 병원으로 이동해 정밀 검진을 받은 결과 무릎 슬개골이 골절됐다는 진단을 받았다.

밀워키 구단은 "옐리치가 시즌 잔여 경기에 출전하지 못하게 됐다"고 발표했다.

옐리치는 올 시즌 130경기에 출전해 타율 0.329 44홈런 30도루 97타점을 기록, 내셔널리그 MVP 후보로 평가받았던 외야수다. 특히 빅리그 사상 최초로 50홈런 30도루에 단 6홈런을 남겨두고 있어 아쉬움이 컸다.

밀워키는 마이애미를 4대3으로 꺾었다.

밀워키 브루어스 외야수 크리스티안 옐리치가 무릎 부상을 당했다. [사진= 로이터 뉴스핌]

taehun02@newspim.com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