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정치사회
서대문구, 환경·노동·문화·복지 반영한 '인권지표' 개발
2019/09/11  18:29:27  아시아경제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이 올 5월22일 서대문구청 대회의실에서 열린 ‘서대문구 인권지표 개발을 위한 공청회’에서 인사말을 하고 있다.


[아시아경제 박종일 기자] 서대문구(구청장 문석진)는 구민 인권상황 파악과 인권수준 향상을 위해 전국 기초지방자치단체 최초로 ‘인권지표’를 개발했다고 11일 밝혔다.


광역지자체까지 포함하면 광주광역시에 이어 전국 두 번째다.


구는 지난해 5월부터 인권지표 개발을 위한 논의를 시작해 그간 전문가 자문과 담당부서 검토, 인권위원회 워크숍 등을 거쳤다.


올 5월22일에는 ‘서대문구 인권지표 개발을 위한 공청회’를 개최, 주민과 전문가 의견을 수렴, 최근 열린 ‘서대문구 인권위원회’에서 5대 영역, 16대 실천과제에 따른 43개 인권지표와 98개 세부지표를 가결했다.


서대문구 인권지표는 ▲자유로운 소통과 민주적 참여를 위한 4개 지표 ▲인권지향적 생활환경 조성을 위한 8개 지표 ▲사회적 약자 인권증진을 위한 9개 지표 ▲구민의 행복한 삶 실현을 위한 15개 지표 ▲누구나 누리는 문화와 교육을 위한 7개 지표로 이뤄져 있다.


총 43개인데 보행환경 개선도, 안전한 먹거리 보장, 아동 돌봄과 보호, 장애인 문화활동 지원, 폭력과 학대로부터의 구제, 일과 가정의 양립, 치매 조기검진, 도서관 접근도, 청소년 학습 다양성 강화 등이다.


실천 과제로는 ▲행정에 자유롭게 참여하고 행정 정보를 알 권리 보장 ▲모두에게 안전하고 균등한 이동권 보장 ▲재난 없는 안전한 도시 조성 ▲차별 없이 함께 살아갈 수 있는 장애인 인권보장 ▲사회적 가치 실현 및 폭력과 학대로부터의 자유롭고 평화로운 삶 보장 ▲성평등 및 일과 생활의 균형 ▲노동을 통한 자기실현 및 노동자 권리보장 ▲자유롭고 창의적이며 균등한 교육을 받고 학습할 권리 보장 등 모두 16개를 설정했다


구는 인권지표 개발이 실질적인 구민 인권 보장과 증진으로 이어질 수 있도록 올 12월까지 98개 세부지표에 따른 실천방안을 마련해 내년 1월부터 본격적으로 실천하고 이를 매년 점검, 평가할 계획이다.


문석진 서대문구청장은 “모든 행정은 인권에 기반을 두어야 한다”며 “이번 인권지표 개발을 계기로 구민 안전과 인권이 보장되는 진정한 인권도시 구현에 더욱 힘쓰겠다”고 밝혔다.


서대문구청 기획예산과 인권팀(330-1098)







박종일 기자 drea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