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증권
SK텔레콤, 5G 기술력 글로벌 우수성 입증
2019/09/12  10:29:34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SK텔레콤(종목홈)은 11일(현지시각) 싱가포르에서 열린 TechXLR8 Asia 어워드에서 5세대(5G) 통신 혁신 기술, 네트워크 가상화, 인공지능(AI) 활용 부문 등 총 3개 부문을 수상했다고 12일 밝혔다.

어워드에 참석한 이강원 SK텔레콤 클라우드랩스장(가운데), 류탁기 AN개발팀장(왼쪽)과 구성원의 모습. SK텔레콤 제공

TechXLR8 Asia 어워드는 글로벌 정보통신기술(ICT) 연구기관인 인포마 텔레콤앤미디어가 주관하며 아시아 지역의 주요 이통사 및 제조사 등이 참여하는 권위있는 국제 어워드다. 올해에는 5G, AI 등 총 10여개 영역에서 혁신적인 기술을 선정해 시상했다.

본격적인 5G 시대를 맞아 TechXLR8 Asia는 5G 관련 혁신 기술 분야에 대한 시상도 진행했다. SK텔레콤의 5G 시대 핵심 기술 모바일 에지 컴퓨팅(MEC)은 혁신 기술로 선정되며 압도적인 5G 기술력을 인정 받았다. SK텔레콤의 5G MEC 술은 '5G 월드 어워드 2019, 라이트리딩 어워드, 텔레콤 아시아 어워드2019 등에 이어 올해에만 글로벌 어워드 4관왕을 달성했다.

이번 수상과 관련 주최 측은 5G 통신 지연 시간을 획기적으로 줄인 SK텔레콤의 앞선 기술력과 플랫폼 개방을 통한 생태계 확장 노력을 높이 평가했다고 밝혔다. 또한 이를 뒷받침하는 국내 최고속 5G 네트워크 기반 세계 최고 수준의 5G 상용화 성공도 수상에 주요하게 작용했다. MEC'는 5G 시대 핵심 기술로 5G 기지국이나 교환기에 소규모 데이터 센터를 설치, 전송 구간을 최대 1단계로 줄여 데이터 통신 지연 시간을 최대 60% 감소시킨다.

SK텔레콤은 협력사들이 보다 쉽게 5G 서비스를 개발할 수 있도록 MEC 플랫폼을 외부에 개방했다. 협력사들은 SK텔레콤 ICT기술센터 내 테크갤러리 내 MEC 테스트 베드를 구축해 자사를 비롯한 다양한 중소기업 및 개인 개발자들과 함께 5G 특화 서비스를 만들어가고 있다.

SK텔레콤은 네트워크 가상화 부문과 최우수 인공지능 활용 부문에서도 각각 수상했다. SK텔레콤이 자체 개발해 올해 망에 적용 중인 가상 네트워크 솔루션 SONA는 다양한 제조사 장비로 이뤄진 복잡한 네트워크 환경에서 소프트웨어를 활용해 각각의 트래픽을 최적의 경로로 안내한다. SK텔레콤의 네트워크 관리 시스템 탱고는 AI가 적용돼 빅데이터 분석과 머신 러닝 기반으로 네트워크 문제점을 찾아 스스로 해결하고 최적화 한다.

박진효 SK텔레콤 ICT기술센터장은 "SK텔레콤의 기술 개발 노력이 다수의 글로벌 어워드 수상을 통해 인정받고 있다"며 "5G 시대를 선도하는 혁신 기술과 서비스를 지속 개발해 글로벌 기술 생태계를 이끌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syj@fnnews.com 서영준 기자

※ 저작권자 ⓒ 파이낸셜뉴스.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