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전체기사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전체기사
홍자 홀릭, 강호동 “어지간한 예능인보다 맛깔난다”(부라더시스터)
2019/09/12  11:52:56  매일경제

‘부라더시스터’ MC 강호동과 이상민이 출구 없는 홍자 3남매 매력에 푹 빠졌다.

오는 14일 오후 방송되는 TV조선 ‘부라더시스터’에서 두 MC가 ‘흥 부자’ 홍자 3남매의 예능감을 극찬하며 팬심을 마음껏 드러낸다.

홍자와 여동생은 오빠에게 속아 중고 가구 매매 현장에 불려가서 전문가보다 더 전문가 다운 이사 솜씨로 오빠의 옥탑방까지 짐을 옮긴 뒤 방전된다. 고된 일을 마친 3남매는 뒤풀이로 홍자네 집에서 족발과 보쌈을 시켜 먹기로 한다.

기다렸던 족발과 보쌈 세트가 오자 홍자 3남매는 힘들었던 것도 잠시 흥 부자답게 금세 장난을 치기 시작했다. 족발 세트에 같이 온 막국수 양념을 비비며 상황극을 연출한 것이다. 이를 본 MC 강호동은 “어지간한 예능인들보다도 맛깔난다”라며 “이수근도 저만큼 못할 것”이라고 말하는 등 3남매의 실감 나는 상황극에 칭찬을 아끼지 않았다.

강호동은 특히 홍자 오빠 박근화를 보며 “비글미에 빠져든다. 근화 씨 웃음은 세상을 웃게 하는 에너지”라며 주저 없이 팬심을 드러냈다. MC 이상민도 지난 방송에서 방귀 테러와 막내 여동생의 숨겨왔던 끼를 보여준 무대를 떠올리며 “용달 트럭 안에 들어가고 싶었다”라고 말해 3남매의 완벽 케미를 부러워했다.

한편 홍자 오빠와 여동생은 꿀맛 같은 보쌈과 족발을 먹으면서 홍자에게 생생한 스튜디오 첫 녹화 후일담을 들었다. 이야기를 듣던 막내 여동생은 홍자의 ‘부라더시스터’ 고정 출연에 욕심을 보이며 귀여운 '야망녀'의 모습을 보여 MC 강호동과 이상민을 웃음 짓게 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