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 스타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스타
[인터뷰③]'82년생 김지영' 정유미 "연예인이니 감수하라는 말, 서글프다"
2019/10/16  14:26:33  아시아경제

[이이슬 연예기자]



배우 정유미가 악플에 대한 생각을 말했다.


정유미는 16일 오후 서울 종로구 삼청동 한 카페에서 영화 '82년생 김지영'(감독 김도영) 개봉을 앞두고 진행된 인터뷰에서 “심한 악플이 달리는 것이 놀랍다”라고 운을 뗐다.


이날 악플 관련 질문에 정유미는 “황당하고, 연예인이니 감수하라는 말은 서글프다”라며 “사실이 아닌 말을 만들어 내는 것이 웃긴다”라고 말했다.


이어 “왜 내가 잘못하지 않았는데 거기에 있어야 할까 하는 생각도 든다”라고 덧붙였다.


또 극 중 가장 공감되는 장면을 묻는 말에 정유미는 “나에 대해 뭘 안다고 함부로 말하냐는 대사가 가장 마음에 와닿았다”라고 답했다.


'82년생 김지영'은 1982년 태어나 2019년 오늘을 살아가는 ‘김지영’(정유미)의 아무도 몰랐던 이야기를 그린 영화다. 누적 판매 100만 부를 돌파한 동명의 베스트셀러가 원작이다. 10월 23일 개봉.


이이슬 연예기자


사진=매니지먼트 숲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