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 업종별뉴스 > 유통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유통
삼성엔지니어링, 알제리 정유플랜트 4조3000억원 공사 수주
2020/01/09  08:39:29  아시아경제

삼성엔지니어링(종목홈) 강문규 프로포잘 담당(앞줄 오른쪽 첫번째)이 계약서에 서명하고 있다. 삼성엔지니어링 최성안 사장(뒷줄 오른쪽 첫번째), 소나트랙 카멜 에딘 치키 사장(뒷줄 왼쪽에서 세번째), TR 후안 야도 사장(뒷줄 왼쪽에서 첫번째)


[아시아경제 이동우 기자] 삼성엔지니어링은 알제리에서 대형 정유 플랜트를 공동 수주했다고 9일 밝혔다.


삼성엔지니어링은 8일 오후(현지시간) 알제리 최대 국영석유회사 소나트랙(Sonatrach)과 약 4조3000억원 규모의 하시 메사우드(Hassi Messaoud) 정유 프로젝트에 대한 계약을 체결했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스페인 '테크니카스 레우니다스'(TR)와 이번 프로젝트를 공동으로 수주했다. 총 계약금액 중 삼성엔지니어링의 계약분은 약 1조9천억원 규모다.


이번 공사는 알제리 수도 알제에서 남동쪽으로 600㎞ 떨어진 하시 메사우드 지역에서 진행한다. 공사는 하루 약 11만 배럴의 원유를 정제 처리하는 설비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설계·구매·시공(EPC)의 모든 과정을 일괄 수주하는 턴키(Turn-Key)방식으로 52개월간 프로젝트를 수행한다.


삼성엔지니어링은 "알제리 최대 국영 석유 기업인 소나트랙은 정유·가스 등 에너지뿐 아니라 석유화학 분야에도 대규모 투자를 계획 중이라 향후 연계수주가 기대된다"고 말했다.


알제에 있는 소나트랙 본사에서 진행된 계약식에는 삼성엔지니어링 최성안 사장, 소나트랙 카멜 에딘 치키 사장, 테크니카스 레우니다스 후안 야도 사장 등이 참석했다.







이동우 기자 dwlee@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