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재건축/재개발 뉴스검색
부동산
전체기사
주요뉴스
부동산시황
분양
재건축/재개발
정부정책
투자정보
지역별뉴스
재건축/재개발
둔촌주공 재건축 단지에 어린이공원 생긴다
2020/01/16  17:04:35  매일경제

국내 최대 규모의 재건축 단지인 둔촌주공 아파트 단지에 4640㎡ 규모의 어린이공원이 들어선다.

서울시는 지난 15일 개최한 2020년 제1차 서울시 도시계획위원회에서 강동구 둔촌1동 170-1번지 일대 '둔촌주공아파트 주택재건축 정비구역 변경지정 및 정비계획 변경안'을 원안대로 가결했다고 16일 밝혔다. 문화·사회복지시설 일부가 어린이공원(4640㎡)으로 바꾸는 내용이다.

단일 재건축 단지로는 국내 최대 규모인 둔촌주공은 1만2000여 세대로 다시 지어질 예정이다.

이날 영등포구 신길우성2차(준공 1986년)·우창아파트(준공 1983년)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수립안은 수정 가결됐다. 지하철 7호선 신풍역 인근의 두 노후 아파트는 향후 1305세대의 단지로 재건축된다.

양천구 신정동 수정아파트 정비구역 지정 및 정비계획 수립안도 수정 가결돼 최고 21층, 총 296세대로 재건축된다.

도시계획위원회는 아울러 '2025 도시및주거환경정비기본계획(도시정비형 재개발부문) 변경안'을 조건부로 가결했다. 이는 서울시가 추진 중인 역세권 활성화 사업 요건을 만족하는 지역을 정비예정구역으로 지정할 수 있게한 내용으로, 향후 역세권 복합 개발을 추진하는 민간 사업자는 도시정비형 재개발사업을 추진할 수 있다.

한편 이날 회의에서 동작구 신대방동 600-14번지 일대의 '신대방역세권 도시환경정비구역 직권해제안'은 부결됐고, '청량리 미주아파트 정비구역지정 및 경관심의안'과 '동대문구 회기동 및 청량리동 일대 도시계획시설(공원, 연구시설, 도로) 결정변경안'은 보류됐다.

[디지털뉴스국 이미연 기자][ⓒ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