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주말!!
올해도 어김없이 SUV바람..이번주 신차 살펴보니
2020/01/18  06:00:14  이데일리
- 제네시스 첫 SUV 'GV80' 베일벗어
- 세련된 디자인(종목홈)과 막강한 주행성능 자랑
- 준중형SUV '트레일 블레이저' 론칭

[이데일리 임현영 기자] 새해에도 스포츠유틸리티차량(SUV)의 인기가 이어지고 있다. 각 완성차 역시 올해 실적을 좌우할 SUV을 출시하며 시장 주도권을 노리는 모습이다.현대차의 프리미엄 브랜드 제네시스가 출시한 첫 SUV ‘GV80’가 스타트를 끊었다. 당초 작년 말 출시할 예정이었으나 인증 절차가 늦어지는 등 일정이 미뤄졌다.

지난 15일 공개된 GV80은 세련된 디자인과 막강한 주행성능으로 이목을 끌었다. BMW·벤츠 등에 맞수로 거론되는 만큼 고급스럽고 깔끔한 공간이 인상적이다. 그 외에도 능동형 노면소음 저감기술, 에르고 모션 시트 등으로 최상의 정숙성도 갖췄다. 고속도로 주행보조 ll 등 최첨단 신기술로 한 차원 높은 주행 안전 확보했다.

가격은 3.0 디젤 모델 기준으로 6580만원부터 시작한다. GV80은 기존 차량들처럼 트림에 따라 옵션과 가격대가 달라지는 방식이 아닌 고객이 맞춤형으로 갖가지 옵션을 선택하는 방식을 채택해 선택하는 옵션에 따라 가격대가 달라진다. 모든 옵션을 선택할 경우 최대 8900만원 선이 될 것으로 보인다.

적수로 꼽히는 벤츠 GLE(9303만~1억1050만원), BMW X5(9790만~1억3890만원)와 비교해 2000만원 이상 저렴하다는 점에서 경쟁력을 갖췄다는 평가다.

이튿날 한국GM의 쉐보레는 준중형 SUV 트레일블레이저를 내놨다. GM이 한국사업 정상화를 위해 개발을 약속한 모델이자 현재 판매 부진의 늪에 빠진 한국GM의 부활의 키를 쥔 모델이란 점에서 관심이 집중된다. 기아 셀토스·스포티지, 현대 투산, 쌍용 코란도 등과 경쟁할 것으로 보인다.

톡톡튀는 디자인이 눈길을 끈다. 직선을 강조한 캐릭터 라인과 지붕이 떠있는 듯 한 플로팅 루프 디자인, 후면까지 이어진 근육질 바디라인으로 SUV 특유의 역동성을 살렸다.

엔진은 두 종류 △1.2리터 가솔린 이-터보 프라임 △1.35리터 가솔린 이-터보 엔진이 탑재된다. 모두 경량 알루미늄 소재를 기반으로 중량을 낮추고 불필요한 연료 소모를 줄여 연비 효율을 높였다. 이-터뷰 프라임 엔진과 이-터보 엔진은 각각 복합연비 13km/l, 13.2km/l다.

총 3가지 트림으로 출시된다. 기본모델과 레이싱카의 디자인 요소를 활용한 RS모델, SUV특유의 강한 이미지를 강조한 액티브 모델 등이다. 가격은 △LS(종목홈) 1995만원 △LT 2225만원 △프리미어 2490만원 △액티브 2570만원 △RS 2620만원이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