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부동산 > 재건축/재개발 뉴스검색
부동산
전체기사
주요뉴스
부동산시황
분양
재건축/재개발
정부정책
투자정보
지역별뉴스
재건축/재개발
현대엔지니어링 컨소, 울산서 ‘주택재개발’ 마수걸이 수주
2020/01/19  13:31:48  이데일리
- 아파트 29개 동에 총 2625가구 규모

울산 B-05구역 재개발 조감도.(사진=현대엔지니어링 제공)
[이데일리 박민 기자] 현대엔지니어링이 울산에서 올해 도시정비사업 마수걸이 수주에 성공했다.해당 사업은 울산 중구 복산동 B-05구역을 재개발해 지하 3층~지상 25층, 아파트 29개동, 총 2625가구 및 부대복리시설을 짓는 사업이다. 전용면적별로 △40㎡ 169가구 △60㎡ 533가구 △76㎡ 679가구 △85㎡ 1244가구 등이다. 이중 63%에 달하는 1646가구를 일반에 분양한다.

현대엔지니어링은 롯데건설, 효성중공업, 진흥기업과 컨소시엄을 이뤄 이번 수주에 성공했다. 총공사비 5338억 중 현대엔지니어링의 지분은 1601억이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울산 중구 B-05 재개발구역은 산업·교육·교통 인프라 등 3박자를 모두 갖춘 사업지”라며 “한국석유공사, 근로복지공단, 한국에너지공단, 한국동서발전 등 다수의 공공기관이 입주해 있는 울산 우정혁신도시와 맞닿아 있는 우수한 입지조건을 갖추고 있다”고 설명했다.

향후 단지 내에는 복산초등학교가 들어설 예정이다. 반경 1㎞ 이내에 울산중, 성신고, 울산고 등이 있고 약사동 학원가도 가깝다. 사업지 북쪽에는 우정혁신도시와 울산 북구를 연결하는 북부순환로가 있고, 남쪽에는 울산 중구와 남구를 연결하는 핵심 도로망인 번영로가 있다.

현대엔지니어링 관계자는 “울산 B-05 재개발사업은 컨소시엄 구성 기업들과의 긴밀한 협업을 통해 고품질의 아파트를 공급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