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뉴스홈
일진복합소재, 수소연료 운송 '튜브스키드' 개발..."올해 4분기 출시"
2020/01/20  09:56:13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세원 기자 = 일진그룹의 수소전기차량용 연료탱크 전문 계열사 일진복합소재는 올해 4분기 출시를 목표로 대용량 수소이송 용기 '튜브스키드' 개발에 들어갔다고 20일 밝혔다.

일진복합소재는 튜브스키드를 개발하게 되면 수소 연료 수급 시 국내 도로환경에 구애받지 않고, 한 번에 많은 양을 이송해 운송비용을 절감할 수 있게 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개발의 가장 큰 목적은 수소경제 활성화에 있다고 설명했다. 

일진복합소재 로고 [사진=일진복합소재 제공]

일진복합소재 측에 따르면 현재 수소운송용 튜브트레일러는 철재 소재인 타입1 연료탱크를 사용하고 있다. 하지만 이 수소운송용 튜브트레일러 차량의 중량(40톤)은 도심 통과 화물차 총 중량 제한 무게(30톤)를 초과하며, 차량 길이도 16미터에 이른다. 회사는 이에 도심지 교통 혼잡 지역에서 회전 문제가 발생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실제로 도로교통법상 서울시는 교량과 고가도로, 입체교차로, 일반 도로, 터널 등 115개 시설에서 30톤 초과 차량의 진입을 제한하고 있다.

또 1회 운송량은 최대 340㎏에 불과해 충전소 한 곳을 하루 운영하는데 총 4대의 트레일러가 필요하다. 2020년 이후 신규 충전소에서 하루 500kg 규모의 수소가 사용될 예정이다.

정부에서 발표한 수소산업 인프라구축과 발전을 위해 1회 운송량은 증대시키면서, 총 중량은 감소시킬 수 있는 수소 운반 기술 개발이 절실한 상황이다. 이에 따라 회사는 타입1 튜브트레일러를 보완하기 위해 타입4 연료탱크를 이용한 튜브스키드를 개발에 나서게 됐다고 밝혔다.

타입4 연료탱크는 가볍고 튼튼한 고강도 플라스틱 용기를 탄소섬유로 감은 덕분에 타입1 연료탱크에 비해 높은 압력으로 많은 양을 저장할 수 있다는 장점을 갖고 있다. 

회사가 튜브스키드 개발에 성공하면 차량 길이는 10미터, 차량 총 중량은 28톤으로 전국으로 안전한 도로 공급의 길이 열리게 된다. 1회 운송량은 최대 500kg이 되며, 트레일러 2대로 충전소 한 곳을 하루 운영할 수 있게 된다. 

김기현 일진복합소재 대표는 "수소경제가 자리 잡기 위해서는 수소 연료의 원활한 수급이 필수"라며 "튜브스키드는 운송비를 낮추고, 수소 공급 가능 지역이 확대해 수소인프라 확충에 큰 역할을 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saewkim91@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