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뉴스홈
부산은행, 코로나19 피해기업·자영업자에 1500억원 금융지원
2020/02/14  16:20:03  아시아경제

BNK부산은행은 14일(금) 오전, 부산시청에서 부산시와 ‘코로나19 피해 극복 및 포용금융 확대’ 협약을 체결했다.(오른쪽부터 BNK금융그룹 김지완 회장, 부산광역시 오거돈 시장, 부산은행 빈대인 은행장, 부산광역시 박성훈 경제부시장)/사진제공=BNK부산은행


[아시아경제 영남취재본부 김종효 기자] 부산은행이 부산시와 손잡고 지역 기업의 위기 극복과 지역경제 활성화를 위해 발 벗고 나섰다.


BNK부산은행은 14일 오전 부산시청에서 부산시와 ‘코로나19 피해 극복 및 포용금융 확대’ 협약을 체결하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코로나19) 피해기업 및 영세 자영업자에 1500억원 규모의 금융지원을 한다고 밝혔다.


협약을 통해 부산은행은 부산신용보증재단에 95억원을 특별 출연해 협약보증 대출을 시행하기로 했다.


우선 코로나 19의 여파로 피해를 본 지역 중소기업 지원을 위해 45억원을 출연한다. 총 대출한도는 1000억원으로 업체당 최대 1억원, 최저 연 1.5% 금리로 최장 2년까지 지원한다.


신용등급이 낮은 영세 중소기업과 자영업자를 위해 50억을 출현해 총 500억원 한도의 저리 대출도 준비하고 있다.


또한 이번 금융지원 시행 기간 내에 만기가 도래하는 여신에 대해 최대 1년간 대출금 만기연장 및 분할상환유예를 하기로 했다.


BNK금융 김지완 회장은 “이번 협약을 통해 지역 경제의 밑바탕인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이 안정적인 경영활동을 할 수 있도록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앞으로도 지역 경제 활성화에 이바지하는 지역의 든든한 동반자가 되겠다”고 전했다.







영남취재본부 김종효 기자 kjh051@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