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여행&축제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여행&축제
이용섭 광주시장, 해외여행·밀폐장소 행사 자제 ‘호소’
2020/03/18  11:53:43  아시아경제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18일 오전 시청 5층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한 대시민 호소문 발표를 하고 있다. 사진=광주광역시 제공


[아시아경제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이용섭 광주광역시장이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하기 위해 시민들의 해외여행 및 밀폐된 공간에서의 행사 자제를 간곡히 호소했다.


이용섭 시장은 18일 오전 시청 브리핑룸에서 ‘코로나19 감염 차단을 위한 대시민 호소문’을 통해 “보건당국과 시민 모두가 혼연일체가 되어 이 어려움을 극복하자”며 시민들의 동참과 적극적인 협조를 당부했다.


이 시장은 “광주시 확진자 18명 가운데 9명은 신천지 대구교회 예배 관련 집단 감염자이고 8명은 해외여행을 다녀온 당사자이거나 밀접 접촉자이다”며 “지역사회 감염확산을 차단하기 위해서는 집단모임과 해외여행의 자제가 매우 중요함을 여실히 보여주고 있다”고 강조했다.


이어 “시는 해외 입국자 중 광주시 거주자 및 체류자 명단 일체를 확보해 입국 후 2주간 하루에 두 번씩 증상여부를 확인하는 1대1 능동 모니터링을 실시하고, 자가격리를 강력하게 권고하겠다”며 “방역당국의 노력만으로는 한계가 있는 만큼 해외여행을 자제해 주시고, 해외를 다녀오신 분들은 2주간은 외출을 자제하고 가족 간 접촉을 최소화하는 등 자기관리를 철저히 해달라”고 요청했다.


또 사회적 거리두기 실천과 밀폐된 공간에서 많은 사람이 모이는 행사의 참석도 자제해 달라고 당부했다.


이 시장은 “종교시설, PC방, 노래방, 콜센터, 학원, 실내 게임장 및 운동시설 등이 현실적으로 중요 감염원이 되고 있다”며 “코로나19가 진정될 때까지 모임과 행사 취소 및 시설운영 자제를 부탁드리며 시민들께서도 대중집합장소 이용을 피해주시고, 항상 마스크 착용 등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당부했다.


그러면서 “시와 보건당국, 시민 모두가 혼연일체가 돼 물샐틈없는 탄탄한 방역망을 구축해야만 지역사회의 감염확산을 막을 수 있다”며 “시민 한분 한분이 방역의 주체로서 국외여행을 자제해 주시고 집단감염이 발생하지 않도록 사회적 거리두기와 예방수칙을 철저하게 지켜달라”고 거듭 호소했다.







호남취재본부 박선강 기자 skpark82@naver.com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