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 전체기사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전체기사
원불교 로산 전성완 원정사 열반…"평생 수양에 전념"
2020/03/26  19:01:09  이데일리
- 25일 전북 익산 자택서 열반
- 장례는 원불교 교단장으로

[이데일리 이윤정 기자] 원불교 로산(露山) 전성완 원정사가 지난 25일 전북 익산 자택에서 열반했다. 세수 97세, 법랍 78년.26일 원불교에 따르면 1924년 전북 전주에서 태어난 로산 원정사는 어린 시절 원불교 중앙총부 구내에서 성장했다. 5세 때부터 원불교 창시자인 소태산 대종사에게 문안을 드리며 가르침을 받은 것으로 전해진다.

1942년부터 초등학교 교사 생활을 시작했고, 1952년에는 서울대 법대에서 수학했으나 어려운 가정 형편으로 중퇴했다. 이후 원광중·고, 원광여중·고교에서 교사와 교감을 지내며 학교 교무행정의 체계를 확립했다는 평을 받는다. 1979∼1992년 원광보건전문대 학장으로 있는 동안 대학 발전에 매진했다.

원불교 내에서는 원불교 법제위원, 교헌개정위원, 원불교신문 논설위원 등을 역임했다. 원불교 경전 가운데 하나인 ‘예전’과 ‘원불교교사’를 일본어로 번역하는 등 교단의 발전에 크게 이바지했다는 평가를 받고 있다. 원불교는 “로산 원정사는 평생을 선공후사의 정신으로 일관하며 수양에 전념하다 열반했다”고 전했다.

장례는 원불교 교단장으로 치러지며 빈소는 원광대학병원장례식장 307호, 발인은 28일 오전 10시다. 장지는 익산시 왕궁면 원불교 영모묘원이다.

로산 전성완 원정사(사진=원불교).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