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연예스포츠
"6월 열릴 예정이던 남자골프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 US오픈도 순연"
2020/03/27  12:01:58  뉴스핌

[뉴스핌] 김경수 골프 전문기자 = 남자골프 시즌 세 번째 메이저대회로 계획된 US오픈도 코로나19로 인해 연기될 것으로 알려졌다.

미국 골프위크는 27일 "오는 6월18~21일 미국 뉴욕주 윙드 풋GC에서 열릴 계획이었던 US오픈이 연기됐다고 뉴욕 포스트가 보도했다"고 전했다.

뉴욕 포스트는 윙드 풋GC 관계자가 이 사실을 대회 주최측인 미국골프협회(USGA)로부터 확인한 것으로 알려졌다고 보도했다.

오는 6월18~21일 미국 뉴욕주 윙드 풋GC에서 열릴 예정이던 US오픈이 늦여름으로 순연됐다고 미국 골프위크가 보도했다. [사진=USGA]

연기된 US오픈은 늦여름인 9월초에 열릴 것으로 알려졌다.

그러나 USGA측은 "US오픈 일정 변경 여부를 4월 중순까지 발표하겠다고 말한 바 있다. 이 시점에서 아직 정해진 것이 없다."고 밝혔다.

골프위크 보도가 사실이라면, 올시즌 남자골프 3개 메이저대회가 모두 순연되는 것이다.

4월9~12일 미국 조지아주 오거스타 내셔널GC에서 열릴 계획이던 마스터스 골프 토너먼트는 10월로, 5월14~17일 샌프란시스코 TPC 하딩파크에서 열릴 예정이던 USPGA 챔피언십은 7월하순~8월초순으로 순연됐다.

시즌 마지막 메이저대회인 브리티시오픈은 7월16~19일 잉글랜드 세인트 조지스GC에서 치러질 예정이다.

한편 윙드 풋GC는 뉴욕 주정부의 명령에 따라 이번 주초 문을 닫았다. 이에따라 US오픈 준비 작업도 일절 중단됐다.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