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속보 뉴스검색
속보
전체기사
증권속보
시황속보
이벤트속보
속보
오늘부터 전국 학교 등교인원 3분의 2 확대…초1 매일 학교 간다
2020/10/19  07:10:00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이현주 기자] 전국 학교등교 인원이 3분의 2 이내로 완화된다. 또 전국 초등학교 1학년은 대부분 매일 학교에 갈 전망이다.


교육계에 따르면 19일부터 전국 유초중고 등교인원 제한은 3분의 1(고등학교 3분의 2) 이내에서 3분의 2 이내로 완화된다.



앞서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중대본)가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방역 대응을 위한 사회적 거리두기를 12일부터 1단계로 완화함에 따라 등교 밀집도도 완화됐다. 교육부는 12일 방침을 발표했지만 학교 현장의 혼선 방지를 위해 일주일 간 준비 기간을 두고 이날부터 적용하기로 했다.


교육부는 과대 학교, 과밀 학급, 수도권 학교에만 등교 인원 제한을 엄격히 적용하고 나머지 학교에는 지역·학교 여건에 따라 밀집도를 조정할 수 있다고 발표해 비수도권 학교에서는 상당수 학생이 앞으로 매일 등교하게 될 전망이다. 과대 학교, 과밀 학급의 경우에는 시차 등교, 오전·오후반 도입 등으로 동 시간대 등교 인원을 3분의 2로 제한해 학생들을 매일 등교 시키는 학교도 있을 것으로 예상된다.


수도권 학교는 전교생의 전면 등교는 어렵지만 초1은 예외로 서울, 인천에서도 매일 등교할 수 있다. 경기에서는 학교에 따라 초1은 물론 초2도 매일 혹은 주 4회 등교한다. 등교 인원 제한이 엄격히 적용되는 만큼 수도권 나머지 학년은 주 2∼4일 등교하게 된다. 서울과 인천의 경우 학교 적응 등을 이유로 중1도 다른 학년에 비해 학교 가는 날을 늘릴 수 있도록 방침을 세웠다.


교육부는 방역 지원 인력을 1학기보다 약 7000명 많은 4만7000명을 지원 인력으로 투입한다.







이현주 기자 ecolh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