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주말!!
70만 호응한 조선시대 공주 비대면 한복 패션쇼…흥행 비결은
2021/01/25  16:43:33  뉴스핌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나 어렸을 적만 해도 명절에 한복을 입었는데, 다시 한복 입는 게 당연한 시대가 됐으면 좋겠다."


유튜브에 게재된 한 영상이 한복을 바라보는 시선을 바꿔놓았다. 한복의 아름다움을 재발견했다며 한복의 멋을 전 세계로 알리자는 바람이 분다. 온라인에서 화제를 모은 이 영상은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공동 추진한 '코리안 인 패션' 프로젝트로 지난해 12월 24일 유튜브와 포털 사이트에 공개된 후 약 한 달만에 누적 조회수 70만뷰를 넘기며 뜨거운 반응을 얻고 있다.


한국의 아름다움을 알리기 위해 추진된 이번 프로젝트는 '공주의 하루'를 콘셉트로 도심 속 궁궐인 경복궁과 덕수궁을 배경으로 제작된 패션 필름 화보다. 영상에는 역사 속 실제 공주들이 국가의 중요한 의식에서 입었던 한복을 현대적인 감성으로 재해석해 모두가 공감할 수 있는 새로운 디자인(종목홈)의 한복을 만날 수 있다.


◆ 한국의 전통 한복, 현대적으로 해석한 영상 패션쇼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진행한 '코리안 인 패션' 프로젝트 [사진=한국문화재재단] 2021.01.25 89hklee@newspim.com

이번 프로젝트는 한국의 전통 한복을 현대적으로 표현했다는 점이 보는 이들에게 호감을 샀다. 이번 영상을 접한 이들은 "과거와 현재의 만남 영상이 너무 좋다" "디자인이 우아하고 세련됐다. 저런 한복은 어디서 맞출 수 있죠" "우리 옷 참 멋지다. 재해석된 디자인도 So gorgeous!" 등의 찬사를 보냈다.


총괄 디렉터로 참여한 디자이너 김영진은 이번 프로젝트를 '고증과 상상, 그 사이'를 디자인 콘셉트로 잡고 순조의 둘째 딸인 복온 공주의 활옷, 셋째 딸인 덕온 공주의 한복에 현대적인 상상력을 더했다. 영상 말미에는 왕족 전통 한복과 전통 혼례복과 더불어 체크무늬가 새겨진 한복과 현대적 디자인이 가미된 의복, 현대에 생활복으로 입을 수 있는 기성복 형태의 한복도 등장한다. 이번 프로젝트를 위해 제작된 한복은 21벌이며, 전문 모델 12명이 참여했다.


김 디자이너는 이번 프로젝트를 현대적 재해석으로 정한 이유에 대해 "한복은 옛날 옷이 아니다. 과거부터 지금까지 한복은 '우리 옷'이다"라며 "조선시대 한복, 고려시대 한복, 삼국시대 한복도 다 달랐듯 지금의 현대인에게 어울리는 한복, 미래의 한복도 필요하다고 생각했다"고 밝혔다. 참고로 김영진은 드라나 tvN '미스터 션샤인'과 오페라 '동백꽃 아가씨' 등 한복 의상감독을 맡았다.


당위, 저고리, 치마, 그리고 전통 혼례복인 족두리, 대대, 원삼 등 여성 전통 한복을 형식을 갖추고 있지만 일각에서는 화려한 깃털 머리 장식이 어울리지 않는다는 의견도 제기됐다. 최근 중국에서 한복은 중국의 전통 의상이라는 억지 주장이 나오면서 이에 대한 대응이길 바라는 마음이 드러났다. 어떤 이는 "전통 한복 콘텐츠를 먼저 제작했으면 좋았을 거 같다" "한복 디자인은 품위 있어 보이지만, 중국풍 의상처럼 보인다"고 표했다.


◆ 상상이 현실로…전통과 현대를 오가는 이색적인 구도


[서울=뉴스핌] 이현경 기자 = 문화재청과 한국문화재재단이 진행한 '코리안 인 패션' 프로젝트 [사진=한국문화재재단] 2021.01.25 89hklee@newspim.com

어두운 밤 등불을 들고 궁궐 마당을 뛰어다니는 해맑은 어린 공주의 모습으로 문을 여는 이 영상은 마치 상상 만했던 조선 공주 이야기가 펼쳐지는 듯하다. 무엇보다 이번 영상은 도심 속 궁궐에서 다채로운 한복을 볼 수 있다는 점이 매력적으로 다가온다. 현대적인 디자인의 한복을 입고 궁궐에서 붓글씨를 쓰고, 경회루 주변을 산책한다. 2021년 한국에도 왕실이 존재했다면, 공주는 이런 모습이었을 거란 상상을 영상으로 풀어내 기대감을 고조시킨다.


역사적 배경을 안고 있는 장소에서 펼쳐지는 한복 패션쇼는 대중에게도 친숙하지 않다. 고즈넉한 궁궐과 멋스러운 한복의 조화는 자연스럽고 멋스러우며 궁궐과 한복의 아름다움도 한껏 즐길 수 있다. 여기에 더해 한복을 입은 모델들의 연기와 맵시가 몰입감을 높여 다채로운 한복에서 눈을 뗄 수 없다.


전통부터 현대를 아우르는 덕수궁 정관헌과 석조전 일대에서 펼쳐지는 피날레 워킹 장면은 영상미 있게 다뤄진다. 영상을 접한 이들은 "현대까지 공주가 존재했다면, 이란 상상력이 느껴진다"며 "한국적이지만 현대적이고 서양적 요소가 합쳐진 게 이채롭다. 족두리가 서양의 티아라만큼 화려하고 예쁘다"고 화답했다. 또 "한복의 먹스러움과 궁궐의 웅장함까지 다 멋지다" "펜데믹 끝나면 궁에서 한복 쇼를 자주 해주었으면 좋겠다" 등의 애정을 표했다.


89hklee@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