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속보 뉴스검색
속보
전체기사
증권속보
시황속보
이벤트속보
속보
2일차 오세훈 '코로나 대응' 챙긴다…첫 대책회의 주재·서북병원 방문
2021/04/09  06:36:18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임철영 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이 9일 오전 10시 서울시청 기획상황실에서 ‘코로나19 종합대책회의’를 주재한다.


오 시장은 코로나19 확산세를 둔화시키고 소상공인·자영업자 피해를 최소화화하기 위한 대책을 집중 논의할 계획이다. 행정1·2부시장과 시민건강국장을 비롯한 실·본부·국장 등 30여 명이 참석한다.


이번 회의는 임기 첫 날인 8일 오 시장이 코로나 상황을 집중적으로 챙기며 긴급회의 개최를 주문한 데 따른 것이다. 오 시장은 코로나19 대응을 총괄하고 있는 시 간부들과 오찬을 갖고 첫 번째 정책 현장으로 '서울시 1호 예방접종센터'를 찾는 한편 시정 주요현안 보고 첫 안건으로 코로나19 대응상황을 보고받는 등 필수일정을 제외한 모든 일정을 코로나 대응에 할애한 바 있다.


이날 오 시장은 오후 2시에는 코로나19 전담병원인 ‘서울특별시 서북병원’(은평구 소재)을 찾아 의료 현장에서 애쓰고 있는 의료진을 격려하고, 코로나19 대응현황을 점검한다.


‘서북병원’은 서울시 코로나19 전담병원 가운데 시가 직영하는 병원이다. 국내 코로나19 확산세가 커지기 시작했던 작년 2월 코로나19 전담병원으로 지정, 현재 컨테이너 이동병상을 포함 150개 규모로 전담병상을 운영 중이다. 이밖에 선별진료소를 운영 중이며 올해 1월부터는 호흡기·발열환자들의 진료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한 ‘호흡기 전담클리닉’도 설치·가동 중이다.


오 시장은 코로나19 확진자 전용병동을 찾아 의료진과 근무자들의 현장의 목소리를 듣고 호흡기 전담 클리닉과 컨테이너식 이동병상, 선별진료소도 차례대로 방문해 코로나19 대응을 위한 공공의료체계를 면밀히 점검할 계획이다.







임철영 기자 cylim@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