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주요뉴스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주요뉴스
美 붕괴 아파트 사망자 54명...생존자 징후 없어 구조 종료
2021/07/08  10:00:00  뉴스핌

[서울=뉴스핌] 최원진 기자= 미국 플로리다주 마이애미데이드 카운티 서프사이드 시의  12층 아파트 건물 부분붕괴 사고로 인한 사망자가 54명으로 늘었다.


생존자가 남아있을 가능성이 거의 전무한 상황이여서 구조와 수색 작업은 결국 2주 만에 막을 내린다.


철거와 수색작업이 진행되고 있는 미국 플로리다주 서프사이드 아파트 붕괴 현장. [사진=로이터 뉴스핌]

7일(현지시간) 미 의회 전문매체 더힐에 따르면 다니엘라 레빈 카바 마이애미데이드 카운티장은 이날 밤 기자회견에서 시신 8구가 추가로 수습돼 총 사망자 수는 54명으로 증가했다고 알렸다. 생사를 알 수 없는 실종자 수는 86명이다.


아울러 2주 동안 진행한 구조 및 수색 작업은 8일 자정(한국시간 오후 1시)부로 종료한다고 밝혔다.


당국은 구조와 수색에서 건물 잔해를 치우고 복구하는 작업으로 전환할 예정이다. 구조대는 붕괴 사고가 있었던 지난달 24일부터 생존자 찾기에 나섰지만 아직 한 명도 발견하지 못했다.


찰스 버켓 서프사이드 시장은 "오늘 이 발표는 구조 노력 최전선에 있던 이들과 전문가들의 만장일치 의견에 따른 것"이라며 "현장에 누군가 살아남아있을 가능성은 제로(0)에 가깝다"고 설명했다.


레이(종목홈) 자달라 마이애미데이드 소방구조대 부대장 역시 "건물은 마치 팬케이크 마냥 스스로 무너졌다. 생존자가 있을 만한 에어포켓이 생길 가능성이 최하인 붕괴 형태"라고 했다. 


현장 복구 작업으로 전환되는 8일 자정께 구조대원들과 당국자, 종교 지도자들이 모여 묵념의 시간을 갖을 예정이다. 


 


wonjc6@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