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축구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축구
‘랜선장터’ 안정환-정호영-현주엽, 완벽 호흡으로 2연승 [M+TV인사이드]
2021/09/09  07:27:52  매일경제

사진=

‘랜선장터’가 농·어가를 살리는 동시에 시청자들의 밥상에 신선한 특산물을 올리며 든든함을 선사했다.



지난 8일 오후 방송된 KBS2 예능프로그램 ‘랜선장터’에서는 백령도 바다의 보물 까나리와 강화도의 보배 인삼 판매를 위해 고군분투하는 장윤정, 안정환, 홍현희, 김동현, 정호영, 현주엽의 모습이 그려졌다.



지난주 비단가리비 팀을 승리로 이끌었던 안정환의 픽 정호영과 현주엽은 까나리액젓 소개를 위해 백령도에서 다시 뭉쳤다. 한껏 여유로움을 만끽하던 세 사람은 승자에게는 황해도 한 상이, 패자에게는 강제 금식이 주어지는 물수제비 게임을 펼치며 시청자들의 흥미를 자아냈다.



견제가 오가는 팽팽한 대결 결과, 패자가 된 정호영은 안정환과 현주엽의 먹방을 지켜보며 입맛을 다시는가 하면, 몰래 냉면 국물을 마시다가 들켜 따끔한 벌을 받았다. 또한, 세 사람은 냉면 육수에 면수와 까나리액젓을 추가한 황해도식 별미를 소개, 보는 이들의 호기심을 자극했다.



그런가 하면 강화도 인삼 소개를 위해 발 벗고 나선 ‘랜선장터’ MC 군단 장윤정, 홍현희, 김동현은 농민과의 유쾌한 케미스트리로 웃음을 안겼다. 뿌리가 끊어지게 인삼을 캐는 농민에 홍현희는 “이분 누구예요? 말 잘하는 분 섭외한 거 아니에요?”라며 의심을 거두지 못한 데 이어, 농민의 장윤정 편애에 “저희도 좀 챙겨주세요!”라며 서운함을 드러냈다.



여기에 인삼 퀴즈까지 이어지는 농민의 ‘윤정바라기’ 모멘트가 시선을 사로잡기도. 편파 판정에도 꿋꿋이 문제를 맞히는 홍현희와 김동현, 농민의 애정공세에 제대로 인지도의 맛을 본 장윤정의 모습은 안방극장에 폭소를 안겼다.



두 팀은 까나리액젓과 인삼을 이용한 다채로운 레시피로 시청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정호영은 피시 소스를 까나리액젓으로 대체한 팟타이부터 시금치무침, 오이무침 등 다양한 반찬을 뚝딱 만들어내 감탄을 불러왔다.



이에 맞선 장윤정, 홍현희, 김동현은 다가올 추석을 맞이해 인삼을 이용한 초호화 산적과 갈비찜을 선보였다. 세 사람은 맏며느리, 시누이, 막내 도련님으로 변신, 명절 때 흔히 볼 수 있는 장면을 연출하며 보는 이들의 공감을 샀다.



치열한 라이브 커머스 결과, 라이브 커머스에서 완벽한 호흡을 자랑한 안정환과 정호영, 현주엽이 2연승을 차지했다. 세 사람은 백령도 까나리액젓에 대한 관심을 당부하며 승리의 기쁨을 누렸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