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 사회 > 포토뉴스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포토뉴스
‘경찰수업’, 엄숙한 긴장감 감도는 징계위원회 현장 [M+TV컷]
2021/09/27  08:58:09  매일경제

경찰수업 사진=로고스 필름

경찰대 신입생의 패기를 보여주던 이달과 유영재가 곤경에 처한다.



27일(오늘) 오후 방송되는 KBS 2TV 월화드라마 ‘경찰수업’ 13회에서는 찰떡같은 수사 호흡을 자랑하던 노범태(이달 분)와 조준욱(유영재 분)이 징계위원회에 소환되며 위기를 맞이한다.



앞서 경찰대학교 교수와 학생들은 힘을 합쳐 불법 도박 사이트 운영자 고덕배(신승환 분)를 검거했지만, 유동만(차태현 분)이 의문의 교통사고를 당하며 수사는 원점으로 돌아갔다. 강선호(진영 분)는 자신의 불법 해킹 혐의를 알고 있는 누군가에게 협박을 받았다.



그뿐만 아니라 오강희는 병원에서 강선호의 안위를 들먹이며 유동만을 위협하는 서울지방청 수사부장 한정식(유태웅 분)의 목소리를 듣고 큰 충격을 받았다. 이렇듯 경찰과 불법 도박단에 얽힌 수상한 움직임이 점차 수면 위로 드러나기 시작하며 예측 불가한 전개로 시청자들의 손에 땀을 쥐게 했다.



악의 세력과 맞서는 유동만과 강선호, 오강희의 사투가 계속되는 가운데, 오늘(27일) 공개된 스틸에는 무거운 긴장감이 감도는 징계위원회 현장이 담겼다. 강단 위에 앉은 노범태와 조준욱은 장난기 가득하던 평소와 달리 한껏 경직된 모습으로 긴장감을 자아낸다. 과연 남다른 우정을 바탕으로 강선호를 든든하게 도와주던 ‘찐친 콤비’가 궁지에 몰리게 된 까닭은 무엇인지 내막을 궁금하게 한다.



그런가 하면 교수석에서 이들을 심문하고 있는 권혁필(이종혁 분), 최희수(홍수현 분)는 고뇌에 휩싸인 표정을 짓고 있다. 고덕배 검거 직전 서상학(강신일 분) 교수에게 상황을 보고한 권혁필과, 한정식을 남몰래 찾아갔던 최희수는 새롭게 용의 선상에 올라와 있는 상황이다. 이런 가운데 현장에 나타난 유동만은 복잡하게 얽힌 경찰대 교수와 학생들을 어두운 낯빛으로 지켜보고 있어 미궁 속에 빠진 이들의 앞날이 어떻게 이어질지 호기심을 자극한다.



‘경찰수업’ 제작진은 “오늘 방송에서는 악의 세력을 체포하기 위해 노력하던 경찰대학교 사람들이 일촉즉발의 위기를 맞닥뜨린다. 그리고 깊은 정을 나누었던 교수와 학생들의 관계가 급격하게 뒤바뀌며 한 치 앞을 예측할 수 없는 이야기가 그려진다. 반전의 반전을 거듭하는 전개 속에서 진범의 정체가 밝혀질 수 있을지 본방송을 기대해 달라”라고 전했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