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전체기사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전체기사
'슈퍼밴드2' 꿈의 무대가 온다! '결선 1차전' 예고
2021/09/27  09:32:33  파이낸셜뉴스


'슈퍼밴드2' 대망의 결선 1차전이 베일을 벗는다.

27일 밤 9시 방송하는 JTBC '슈퍼밴드2'(연출 김형중, 김선형) 13회에서 결선 1차전에 진출한 최종 6팀 'CNEMA(시네마)', 'CRAXILVER(크랙실버)', 'KARDI(카디)', 'POCO a POCO(포코 아 포코)', 'THE FIX(더 픽스)', 'The Whales(더 웨일즈)'의 자존심을 건 치열한 승부가 그려진다.

이날 최종 6팀은 공식 밴드명으로 무대에 올라 시청자들에 눈도장을 찍는다. '한 편의 영화 같은 무대로 감동과 메시지를 전달하겠다'는 의지를 담은 시네마(기탁, 김슬옹, 변정호, 임윤성)는 경쟁팀도 인정하는 합은 물론 실력, 훈훈한 비주얼로 보는 재미를 배가시킨다.

크랙실버(윌리K, 대니리, 빈센트, 싸이언, 오은철)는 크랙샷과 피아니스트 오은철이 만나 벌써부터 반응이 뜨겁다. 관록과 마에스트로의 역량이 더해져 시청자들의 취향을 정조준한다. '한국적인 색채를 입힌 밴드'를 의미하는 카디(황린, 김예지, 박다울, 전성배, 황인규)는 비장의 무기 거문고를 전면으로 내세워 파격적인 음악을 들려줄 예정이다.

포코 아 포코(제이유나, 김진산, 장하은, 정민혁)는 슈퍼밴드 사상 최초 기타 콰르텟으로, '조금 더 조금 더'를 뜻하는 팀명처럼 화수분 같은 매력을 발산해 대중의 마음을 사로잡는다. 더 픽스(린지, 은아경, 정나영, 황현조)는 프로듀서들이 '픽스'를 소망한 멤버 조합으로 더욱 막강해졌다. 프로듀서 황현조가 합류해 어떤 음악적 케미를 보여줄지 기대가 모인다.

더 웨일즈(양장세민, 김준서, 김한겸, 정석훈, 조기훈)는 '바다의 최상위 포식자 고래처럼 최상위 실력자가 모인 밴드'라는 뜻과 같이 한층 더 업그레이드된 테크닉을 선사한다.

결선 1차전은 언택트 판정단 200명과 함께한다는 점에서 더욱 특별하다. 실시간으로 반영되는 판정단들의 생동감 넘치는 반응이 결선 분위기를 뜨겁게 달군다. 최종 6팀 역시 언택트 판정단 앞에서 처음으로 무대를 선보이는 터라 높은 시너지를 보여줄 전망. 먼저 승기를 잡아 '슈퍼밴드2' 최종 우승에 한 발 더 다가갈 팀은 과연 누가 될지 궁금증이 증폭되고 있다.

한편, 제2대 슈퍼밴드를 향한 최종 6팀의 결선 1차전은 27일 밤 9시 JTBC '슈퍼밴드2'에서 만나볼 수 있다.

/slee_star@fnnews.com 이설 기자 사진=JTBC '슈퍼밴드2'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