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 전체기사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전체기사
서울시, 내년 3월 착공 '서서울미술관' 사전 프로그램 개최
2021/09/27  11:15:00  이데일리
- '지역과 미디어' 주제로 국내외 작가 작품 전시
- 문화시설 부족 서남권 지역 간 문화격차 해소

[이데일리 양지윤 기자] 서울시는 오는 2024년 개관하는 서서울미술관을 미리 만나보는 사전 프로그램 ‘경계에서의 신호’를 오는 28일부터 11월 7일까지 남서울미술관에서 개최한다고 27일 밝혔다.

서서울미술관 조감도.(이미지=서울시 제공)


서서울미술관은 연면적 7342㎡ 규모로 금천구청역 앞 금나래중앙공원 안에 조성된다. 문화시설이 상대적으로 부족한 서남권에 처음 건립되는 공공미술관으로 지역 간 문화격차를 해소할 전망이다.

이번 전시에는 국내외 작가 총 20팀이 참여, 도시·공동체·산업·생태·이주·여성 등 지역적 논제들에 대한 대안적인 해석을 내놓는다. 다양한 매체를 활용, 연구하는 작가들은 최근 비대면 환경 속에 가속화된 미디어 플랫폼의 발전과 확산에 대해 비평적인 관점을 제시한다.

다매체연구실에는 총 9개의 공공·교육 프로그램을 마련했다. 서서울미술관이 추구하는 공공성을 실험하는 자리로 전시와 연결선상에 있는 지역과 미디어라는 화두 아래 다양한 분야의 전문가들이 참여한 심포지엄과 워크숍을 개최한다.

예술가 수업은 예술가가 주체가 돼 진행하는 가족, 일반인, 청소년 참여 프로그램이다. 청소년 참여 프로그램은 서울미술고등학교의 방과후 수업과 연계하고, 일반인 프로그램은 시립미술관 홈페이지의 링크에서 신청 가능하다.

주용태 서울시 문화본부장은 “예술가, 전문가, 지역사회가 참여해 ‘지역과 미디어’를 주제로 한 다양한 실험을 선보이고 미술관의 새로운 모델을 제안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