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증권
유로화에 밀린 달러…환율, 1190원 초반서 보합권 등락
2021/11/26  09:13:13  이데일리
- 외국인 투자자 코스피 시장 순매수 전환
- 달러화 약세 전환에도 환율 상승세 유지

[이데일리 이윤화 기자] 원·달러 환율이 1원 가량 올라 강보합 출발했다. 이틀 연속 상승세다. 미 달러화가 유로화 강세로 인해 약보합 흐름을 보였으나 환율은 1190원 초반대에서 등락하는 중이다.

사진=AFP
26일 서울외국환중개에 따르면 원·달러 환율은 이날 오전 9시 5분 현재 전 거래일 종가(1190.20원)보다 0.50원 오른 1190.70원에 거래되고 있다. 이날 환율은 전일 대비 0.30원 오른 1190.50원에 출발해 1190원대 초반에서 등락하는 중이다.

간밤 뉴욕증시와 미 국채 시장이 추수감사절을 맞아 휴장한 가운데 미 달러화는 유로화 상승에 밀려 약보합 마감했다. 25일(현지시간) 오후 7시께 달러인덱스는 전장 대비 0.09포인트 내린 96.79를 나타내고 있다. 전날 미 국채 10년물 금리도 1.6%대 중반에서 하락했다.

국내증시는 장 초반 하락하다 상승 전환했다. 외국인 투자자는 코스피 시장에서 400억원 가량 사들이면서 하루 만에 순매수 전환했다. 코스피 지수도 전일 대비 0.15% 가량 오르고 있다. 코스닥 시장에서는 외국인이 200억원 가량 팔고 있으나 개인의 매수 우위에 지수는 0.54% 가량 오르는 중이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