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 정부정책뉴스 > 금융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금융
"탄소중립이 새 기회" 8~10일 '2021 국토교통기술대전' 개최
2021/12/07  07:21:41  아시아경제


국토교통기술 성과전시회인 ‘2021 국토교통기술대전’이 오는 8일부터 10일까지 3일간 온라인 전시회로 열린다.


국토교통부는 국토부가 주최하고 국토교통과학기술진흥원이 주관하는 이 행사가 올해로 11회째를 맞아 '탄소중립, 국토교통 기술의 새로운 기회'를 주제로 진행된다고 7일 발혔다.


개막식에서는 반기문 전 유엔 사무총장이 ‘탄소중립 사회의 공존과 상생을 위한 지속가능한 노력’이라는 주제로 기조연설을 하고 이어 ‘탄소중립 시대를 준비하는 산업 트렌드‘라는 주제로 안윤기 상무(포스코 경영연구원)와 이무석 상무(코오롱인더스트리)가 함께 대담을 나눌 예정이다.


또 탄소중립을 주제로 하는 지식포럼이 진행된다. 9일에는 정연우 울산과학기술원(UNIST) 교수가 ‘탄소중립을 중심으로 듣는 산업현장의 트렌드’라는 주제로 강연하고 10일에는 박정호 명지대 산업대학원 교수, 방송인 타일러, 심성보 네이앤컴퍼니 대표가 ‘탄소중립 시대를 준비하는 우리 사회 전반의 포괄적 인사이트’라는 주제로 라이브 대담을 진행한다.


행사 기간에는 메타버스 기반의 가상공간에서 100여 개의 우수 국토교통R&D 성과를 80여 개 기관이 참여해 구성한 테마 전시관과 7개 주제의 전시관이 운영된다.


특히 ‘2050 탄소중립 테마관’은 수소에너지를 기반으로 한 수소플랜트, 수소충전소 등 가상의 미래 수소도시에서 다양한 R&D기술이 실제로 적용되는 모습을 확인할 수 있다. 일례로 안산, 전주·완주, 울산 등 수소시범도시의 수소에너지 활용을 위한 인프라 구축·운영 기술과, 자율협력주행버스가 교통관제센터와 통신하며 도심을 운행하는 기술 등 탄소중립과 관련된 대표성과 14개를 영상으로 볼 수 있다.


국토교통 기술 분야별 7개 전시관은 스마트도시관, 첨단건설관, 미래교통·물류·철도관, 무인이동체·항공관, 안전사회구현관, 국토교통신기술관, 기업성장지원관으로 운영된다.


이밖에 국토교통R&D 성과발표회, 국제 컨퍼런스 등 학술행사와 기업 비즈니스 지원을 위한 기술거래 설명회, 기술가치 평가포럼, 국토교통기술(탄소중립 분야/AI·빅데이터 분야) 아이디어 공모전 시상 등이 진행된다.


노형욱 국토부 장관은 “탄소중립 사회로의 이행은 피할 수 없는 시대적인 요구일 뿐만 아니라, 우리나라가 주도권을 확보하기 위한 새로운 기회로 인식해야 한다”면서, “이번 기술대전이 이를 위해 미래를 개척해 나갈 국토교통 기술의 역할이 무엇인지 함께 고민하고, 활발하게 소통하는 장이 되기를 기원한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행사는 8일 오전 10시 30분부터 '2021 국토교통기술대전' 홈페이지와 유튜브 채널을 통해 생중계된다.



조강욱 기자 jomarok@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