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 음악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음악
온라인 K팝 공연 위한 '코카 뮤직 스튜디오' 7일 개관
2021/12/07  11:00:00  이데일리
- 문체부·콘진원의 온라인 실감형 K팝 공연장
- XR·3D 모델링 등 최신 기술 활용 가능
- 중소기획사 대상으로 공연 제작 지원

[이데일리 장병호 기자] 문화체육관광부는 한국콘텐츠진흥원(KOCCA·이하 콘진원)과 함께 온라인 실감형 K팝 공연장 ‘코카(KOCCA) 뮤직 스튜디오’를 7일 개관한다.

문화체육관광부 청사 전경(사진=문체부)
‘코카 뮤직 스튜디오’는 중소기획사와 인디음악 공연의 온라인 공연을 지원하기 위해 조성한 전문 스튜디오다. 콘진원은 지난 3월 국민체육진흥공단·한국체육산업개발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올림픽공원 ‘K-아트홀’을 새 단장해 지난 11월 스튜디오를 완공했다.

‘코카 뮤직 스튜디오’는 온라인 공연 전문 스튜디오로 장비·시설·운영 인력 등에서 일반 공연장과 차별점을 뒀다. 대면 관람을 위한 객석 대신 특수 효과 및 기술과 융합되는 가변적 무대, 공간 음향 장비, 인터넷 송출 시스템, 실감 공연을 위한 후반 작업 장비들을 갖추고 있다. 전문 인력이 운영과 제작을 지원한다.

특히 △확장현실(XR) 기술을 활용해 가상 공연장을 구현하는 ‘브이디움’(VDIUM) △가상공간에 실제와 똑같은 질감과 형태를 재현하는 ‘디지털 3D 모델링’ △실시간 온라인 연결 시 지연 현상을 제거하는 ‘싱크룸’(SYNCROOM) △온라인 관객에게 현장감 있는 음악을 제공해줄 ‘실감 음향’ 등 다양한 기술을 활용한 공연 콘텐츠를 제작할 수 있다.

콘진원은 지난 10월에 실감 공연 ‘온 더 케이 : 더 퍼스트 스테이지’(ON THE K : THE FIRST STAGE)를 열고 온라인 공연 콘텐츠의 다양한 가능성을 선보이며 ‘코카 뮤직 스튜디오’의 개관을 예고한 바 있다. ‘온 더 케이’ 기획공연 시리즈는 12월 말부터 내년 상반기까지 이어진다.

또한 문체부와 콘진원은 온라인 공연 시장 진입이 어려운 중소기획사를 위해 2022년부터 스튜디오 시설을 기반으로 제작, 뮤지션, 대관 등 3개 부문을 지원하는 사업을 추진한다. 예산 100억 원을 투입해 매년 온라인 공연과 음악 영상 콘텐츠 제작 50개 이상을 지원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문체부 관계자는 “코로나19로 인한 비대면 온라인 공연 시장이 커지고 있는 만큼 ‘코카 뮤직 스튜디오’는 공연 분야의 디지털 역량을 강화하고, 세계 K팝 팬 등 음악 소비자들에게 양질의 영상·음향을 갖춘 몰입감 있는 공연 체험을 선사해 온라인 K팝 공연이 한류 핵심 콘텐츠로 자리 잡을 수 있게 할 것”이라고 말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