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 업종별뉴스 > 금융업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금융업
작년 자동차 인기 색상은 '파랑·빨강'…바스프 2021년 자동차 색상 트렌드 발표
2022/01/13  13:47:22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황윤주 기자] 작년 자동차 구매자들 사이에서 파란색과 빨간색의 인기가 높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녹색과 베이지는 꾸준한 점유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바스프 코팅사업부는 13일 세계 자동차 생산과 자동차에 적용한 색상 데이터를 분석한 '2021 자동차 OEM 코팅용 바스프 컬러 리포트'를 발표했다.


파란색과 빨간색은 바스프 디자이너들이 몇 년 전부터 인기 상승할 것으로 예측했던 색상이다. 또 녹색과 베이지 색상도 적은 비율이지만 꾸준한 점유율을 보였다.


무채색의 화이트, 블랙, 그레이, 실버는 여전히 가장 인기가 높았다. 이 색상들은 클래식하고 변치 않는 아름다움을 지니고 있으며 환경과 첨단 기술 모두에 연결되어 있다. 그러나 새로운 색상의 등장으로 점유율의 일부 변화가 일어났다.


화이트는 여전히 ??아태지역에서 가장 인기 있는 색상이지만 인기가 다소 감소했다. 블랙과 그레이 색상은 4년간 꾸준히 인기가 상승 중으로, 압도적이었던 화이트 색상의 선호도를 위협하고 있다. 2021년 아태지역에서 생산된 전체 신차의 79%가 무채색으로 코팅되었다.


유채색의 인기는 안정적으로 유지되는 가운데 일부 색상의 점유율이 조정되었다. 유채색 중 인기가 가장 높은 블루는 글로벌 다른 지역과 마찬가지로 상승했으며, 하락한 레드의 몫을 일부 차지했다. 브라운과 골드가 상당한 점유율을 나타냈고, 베이지, 오렌지, 옐로우, 그린, 바이올렛이 각각 약 1%씩 점유율을 차지했다.


치하루 마쯔하라 바스프 코팅 사업부 아태지역 자동차 컬러 디자인 팀장은 "세계에서 자동차 생산량이 가장 높은 아태 지역은 블루의 급증과 함께 그린 계열의 점유율이 증가했다"며 "청록, 카키, 올리브까지, 이 색상들은 특히 SUV에서 흔히 볼 수 있는 그린 계열은 아니다"라고 덧붙였다.


파란색의 인기는 북미 지역에서 시들해지고 있다. 지난해보다 점유율이 4% 하락하여 선호도가 2017년 수준으로 돌아갔다. 전 세계적인 감소에도 북미에서 증가를 보인 화이트를 비롯한 무채색은 인기가 급증했지만 은색과 회색은 모두 하락했다. 유채색 중 레드의 점유율이 1% 상승해 빨간색은 이제 파란색과 함께 가장 인기 있는 유채색으로 묶였다.



황윤주 기자 hyj@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