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농구&종합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농구&종합
‘물어보살’ 김단비, 여자 농구 6년 연속 올스타 투표 1위 “자꾸 욕심나”
2022/01/17  07:14:36  매일경제

물어보살 김단비 신지현 사진=KBS Joy

농구선수 김단비와 신지현이 ‘무엇이든 물어보살’을 찾아온다.



오늘(17일) 밤 8시 30분 방송되는 KBS Joy 예능프로그램 ‘무엇이든 물어보살’ 148회에서는 농구선수 김단비와 신지현이 출연한다.



이날 김단비는 최근 올스타 팬 투표에서 6년 연속 1위를 차지했지만 투표가 있을 때마다 1위를 놓칠까봐 걱정이 된다고 털어놓는다. 1위로 선정되지 않으면 자신이 잘못해서 팬들이 마음을 돌리게 된 것은 아닐까 괜한 우려를 하게 된다.



다만 2위를 차지한 사람이 함께 출연한 신지현이란 소리에 이수근은 “신지현에게 뺏길까봐 그러는 거냐”라고 농담해 웃음을 자아내고, 농구 선배 서장훈은 “지금 그걸 걱정할 때가 아니다. 솔직하게 말해도 되냐. 이번에 너무 충격 받은 게 있다”라며 아낌없는 팩트 폭격으로 내리사랑을 보여준다.



한편 신지현은 어린 시절부터 운동 뒷바라지를 해준 부모님의 잔소리 때문에 고민이라고 말한다.



특히 부모님은 신지현을 만날 때마다 매번 많이 먹고 야식을 챙겨먹으라고 잔소리 하고, 서장훈 역시 크게 공감 했다고 해 보통 사람들과는 다소 다른 운동선수 부모님의 잔소리 내용에 호기심이 모아진다.



여기에 아기동자 이수근은 대한민국 여자농구를 위해 아이디어를 제공하고, 김단비는 "우리 남편도 OO이 오케이만 해준다면 나를 보내준다고 했다"라며 예상치 못한 발언과 함께 적극적인 자세를 보여줬다고 해 궁금증을 더욱 높인다.



[안하나 MBN스타 기자]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