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증권 > 정부정책뉴스 > 환경 뉴스검색
증권
전체기사
주요뉴스
시황
주식시황
선물옵션 시황
해외증시 시황
업종별뉴스
자동차
기계조선철강
전자/통신
인터넷
음식료/의복
화학/제약
유틸리티
금융업
유통
건설
기타업종
기업실적
외국계 분석
경제일반
정부정책뉴스
경제
금융
IT
부동산
환경
외교
교육
외국계시각
환경
현대차, 부·울·경에 연간 100대 이상 수소버스 보급
2022/01/19  09:16:21  파이낸셜뉴스
환경부·지자체·사업자와 MOU 체결
'일렉시티 FCEV' 2025년까지 공급


[파이낸셜뉴스] 현대차(종목홈)가 환경부, 지방자치단체와 손잡고 '부울경(부산·울산·경남)' 지역에 연간 100대 이상의 수소버스를 보급한다.

현대차는 19일 경상남도 김해시 아이스퀘어호텔에서 △환경부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 △김해시 △부산·울산·경남 버스운송사업조합과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현대차는 19일 김해시 아이스퀘어호텔에서 환경부, 부산시, 울산시, 경남도, 김해시, 부산·울산·경남 버스운송사업조합과 '부울경 수소버스 보급 확대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했다. 사진 왼쪽부터 경남버스운송사업조합 조옥환 이사장, 울산버스운송사업조합 양재원 이사장, 부산버스운송사업조합 성현도 이사장, 현대차 국내사업본부장 유원하 부사장, 환경부 한정애 장관, 송철호 울산광역시장, 하병필 경남도지사 권한대행 행정부지사, 김윤일 부산시 경제부시장, 허성곤 김해시장. 현대차 제공



이번 협약에 따라 환경부와 부·울·경 지자체는 올해부터 이들 시·도에 오는 2025년까지 연간 100대 이상의 저상형 수소버스 '일렉시티 FCEV' 보급을 추진하고, 현대차는 이 과정에서 가격 할인 등 추가 인센티브를 지원한다. 올해 출시를 앞둔 현대차의 고상 수소버스 시범운행사업도 예정돼 있다. 현대차는 환경부, 부·울·경과 장거리 전용인 이 수소버스를 지역내 광역 및 시외버스 노선에서 약 한 달간 운행하며 상품 개선을 위한 데이터를 축적하는 데 활용할 방침이다.

아울러 협약 당사자들은 부울경 지역의 인프라 구축 방안을 논의하는 등 수소 생태계를 활성화시키기 위한 광범위한 협력을 이어가기로 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