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엔터테인먼트 > 영화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영화
봉준호 감독, 美 SF영화 메가폰…주인공은 로버트 패틴슨
2022/01/20  10:10:14  아시아경제


[아시아경제 이이슬 기자] '기생충'으로 칸영화제와 아카데미에서 역사를 쓴 봉준호 감독이 할리우드 배우 로버트 패틴슨과 SF영화를 선보인다.


19일(현지시각) 미국 매체 버라이어티는 봉준호 감독이 에드워드 애쉬튼 작가의 미출간 소설 '미키7'(Mickey7)을 각색한 SF영화를 연출한다고 보도했다.


에드워드 애쉬튼 작가는 지난해 봉 감독에게 오는 2월 출간을 앞둔 '미키7' 원고를 선물했고, 소설에 매료된 봉 감독이 곧바로 영화 각색에 나섰다. 소설책은 1분기 중에 출간될 예정이다.


'미키7'은 얼음으로 이뤄진 세계 니플헤임을 식민지로 만들기 위해 파견된 복제인간 미키의 이야기를 그린다. 주인공 미키 역에는 영화 '트와일라잇', '테넷'의 배우 로버트 패틴슨이 유력하다.


프러덕션 컴퍼니인 오프스크린과 '옥자'(2017)를 함께한 최두호 프로듀서, 배우 브래드 피트의 플랜B 등이 제작에 참여하고, 워너브러더스가 전 세계 배급을 맡는다.


봉준호 감독은 '기생충'으로 역사를 썼다. 2019년 제72회 칸 국제영화제에서 한국영화 최초로 황금종려상을 받았고, 2020년 제92회 아카데미(오스카) 시상식에서 작품상·감독상·각본상·국제장편영화상 4관왕에 오르며 전 세계의 주목을 받았다.


봉 감독은 최근 미국 영화와 한국 영화 두 편을 연출할 계획을 밝혔으며, 심해 생물과 인간을 주제로 한 한국어 애니메이션도 준비하고 있다.




이이슬 기자 ssmoly6@asiae.co.kr
<ⓒ경제를 보는 눈, 세계를 보는 창 아시아경제(www.asiae.co.kr) 무단전재 배포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