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골프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골프
박인비, 시즌 개막전 첫날 4타차 공동 14위..로페즈, 5언더파 선두
2022/01/21  09:22:02  파이낸셜뉴스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레이크 노나CC에서 열린 LPGA투어 힐튼 그랜드 버케이션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 1라운드에서 공동 14위에 자리한 박인비. /사진=뉴시스
[파이낸셜뉴스]'골프여제' 박인비(34·KB금융그룹)가 2022시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개막전에서 더딘 출발을 했다.

박인비는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올랜도의 레이크 노나CC(파72·6617야드)에서 열린 LPGA투어 힐튼 그랜드 버케이션 토너먼트 오브 챔피언스(총상금 150만 달러) 첫날 1라운드에서 보기 2개에 버디 3개를 묶어 1언더파 71타를 쳐 공동 14위에 자리했다. 5언더파 67타로 단독 선두에 오른 가비 로페즈(멕시코)와는 4타 차이다.

박인비는 1번홀(파4)에서 버디를 잡아내면서 기분 좋은 출발을 했다. 하지만 상승세를 이어가지 못하고 7번홀(파4)에서 보기로 주춤했다. 9번홀(파5) 버디를 14번홀(파4) 보기로 날려 버린 박인비는 17번홀(파3)에서 한 타를 더 줄여 언더파 스코어로 1라운드를 마쳤다.

이 대회는 지난 2년간 투어 우승자 29명이 출전한 왕중왕전으로 성격으로 치러지고 있다. 박인비는 지난 2020년 대회서 하타오카 나사(일본), 로페즈와 함께 연장 승부를 펼쳤으나 로페즈에게 우승을 내주었다.

여자골프 세계 랭링 1위 넬리 코르다(미국)는 보기 3개를 범했으나 이글 1개와 버디 5개를 잡아 4언더파 68타를 쳐 공동 2위에 올랐다. 디펜딩 챔피언인 넬리의 언니 제시카 코다(미국)는 3언더파 69타로 공동 6위에 자리했다.

한국 선수들은 일제히 부진했다. 김아림(27·SBI저축은행)은 2오버파로 공동 23위에, 박희영(35)은 4오버파 76타로 공동 27위에 그쳤다. 이미림(32·NH투자증권)은 5오버파 77타로 29명 중 최하위에 머물렀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