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 주요뉴스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주요뉴스
국민의힘, 재보선 공관위 가동...위원장은 권영세 사무총장이 겸임
2022/01/24  09:23:31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은지 기자 = 국민의힘이 오는 3월 9일 대선과 함께 치러지는 국회의원 재보궐 선거를 위한 공천관리위원회를 24일부터 가동한다. 국민의힘은 이날 오전 비공개 최고위원회를 열고 권영세 사무총장의 공관위원장 겸임 등 안건을 의결했다.


허은아 국민의힘 수석대변인은 비공개 최고위 종료 후 기자들을 만나 "공관위원장과 위원 7명을 선임했다"고 밝혔다.


[서울=뉴스핌] 최상수 기자 = 국민의힘 권영세 선거대책본부장이 지난 20일 오전 서울 여의도 국회에서 열린 선거대책본부-원내지도부 연석회의에 참석해 발언하고 있다. 2022.01.20 kilroy023@newspim.com

권영세 사무총장을 필두로 위원에는 이철규 전략기획부총장, 박성민 조직부총장, 임이자 의원, 지상욱 여의도연구원장, 김승수 의원이 임명됐다. 외부 인사로는 박명호 동국대 정치외교학과 교수가 임명됐다.


공관위는 이날 출범과 함께 공식 활동에 들어간다. 다만 구체적인 일정은 설 연휴가 지난 후 논의될 것으로 보인다.


허 수석대변인은 "설이 지나고 구체적인 안을 말씀드릴 것 같다"고 말했다.


공관위 인선과 함께 책임당원 자격 부여 요건 변경도 최고위 안건으로 다뤄졌다.


기존 당헌당규에서 2022년 실시 재보궐선거에 한해 공직 후보자 선거 신청 접수 시 당비 규정에 따른 3개월에 준하는 당비를 납부하고 당헌당규에 따른 입당 절차를 거친 자에 대해서도 책임당원 자격을 부여한다는 조항이 추가됐다.


또다른 최고위 협의사항으로는 예비 후보자 자신의 선거 홍보 자제가 다뤄졌다. 3월 9일 대선 종료일까지 예비 후보자는 ▲자신의 이름이 담겨있는 복장과 선거띠 착용 금지 ▲본인을 위한 문자 서비스를 통한 선거 운동 금지 ▲현수막 설치와 명함 배포 행위 금지를 적용받는다. 이를 어길 시에는 불이익을 받게 된다.


허 수석대변인은 "(여기서 말하는 예비 후보자는) 추후 지방선거에 출마하는 예비 후보"라고 설명했다.


허 수석대변인은 "대통령 선거에만 집중해달란 의미"라며 "6월에 있을 지방선거에 자기 홍보를 많이 하셔서 윤석열 후보가 다니는데도 본인 이름을 달고 사진을 같이 찍고 하는 부분이 저희 선거(대선)에 도움이 되지 않는다고 판단했다. 대표와 모든 최고위 (일원이) 긍정적으로 이 사안을 생각했다"고 부연했다.


'재보궐 선거에는 적용이 안 되는 것인가'라는 질문에는 "추후 지방선거 예비 후보자를 말하는 것"이라고 재차 강조했다. 


이날 재보궐 지역 중 가장 격전지로 꼽히는 종로와 서초갑 전략 공천에 대한 이야기는 다뤄지지 않았다.


허 수석대변인은 '전략 공천안이 올라온 것으로 아는데, 공관위에 공을 넘길 것인가'란 취재진의 질문에는 "그렇게 보면 될 것 같다. 구체적으로 공관위에서 마무리를 할 것"이라고 답했다.


kimej@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