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주요뉴스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주요뉴스
김시우·임성재, 공동11위... 스와퍼드, PGA 통산3승
2022/01/24  09:44:58  뉴스핌

[서울=뉴스핌] 김용석 기자 = '디펜딩챔피언' 김시우와 임성재가 최종일, 공동11위를 했다.


김시우(27CJ대한통운)는 24일(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라킨타의 PGA 웨스트 스타디움 코스(파72·7113야드)에서 열린 PGA투어 아메리칸 익스프레스(총상금 760만달러) 4라운드에서 버디8개와 보기1개 더블보기1개를 엮어 5언더파 67타를 쳤다.


공동11위로 대회를 마무리한 김시우. [사진= 로이터 뉴스핌]
대회 2번째 우승으로 PGA통산 3번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린 허드슨 스와퍼드. [사진= 로이터 뉴스핌]

이로써 김시우는 보기없이 버디만 6개를 건진 임성재와 함께 최종합계 16언더파 272타로 공동11위를 했다.


우승은 23언더파 265타를 써낸 허드슨 스와퍼드(미국)가 차지했다. 스와퍼드는 최종일 이글(파5 16번홀) 1개, 버디9개, 보기3개로 8타나 줄여 PGA 통산 3번째 우승컵을 들어 올렸다. 지난 2017년에 이은 대회 두 번째 우승이다.


2위는 21언더파의 톰 호기(미국), 20언더파 공동3위엔 브라이언 하먼(미국), 랜토 그리핀(미국), 리 홋지스(미국) 등 3명이, '남자 골프 1위' 욘 람(스페인)은 1타를 줄여 공동14위(14언더파)를 했다.


4타를 잃은 이경훈은 공동63위(6언더파), 노승열은 공동67위(4언더파)를 기록했다.


 


fineview@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