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정치사회 > 전체기사 뉴스검색
정치사회
전체기사
주요뉴스
정치
국회/행정
국방/통일
외교
사회
사건사고
판결판례
포토뉴스
인물동정
국제
미국
중국
일본
러시아
아태
유럽
중동/아프리카
전체기사
전 IAEA 사무차장 "北, 폭파한 풍계리 핵실험장 유지"
2022/01/24  09:55:45  뉴스핌

[서울=뉴스핌] 송기욱 기자 = 북한이 지난 2018년 폐쇄한 풍계리 핵실험장을 여전히 관리하고 있다는 주장이 나왔다.


24일 미국의소리(VOA)방송에 따르면 올리 하이노넨 전 국제원자력기구(IAEA) 사무차장은 풍계리 핵실험장을 촬영한 위성사진 분석 결과 차량 진입로, 제설작업 등 현장 정비 동향이 포착됐다고 밝혔다.


북한 풍계리 핵실험장 폭파 현장 [사진=로이터 뉴스핌]

하이노넨 전 사무차장은 "1년 전 눈이 내렸을 때와 2019년 이전의 사진을 비교해 유지관리에 차이가 있는지 살펴봤으나 새로운 건설은 없었다"고 말했다.


이어 "일부 건물들은 상태가 유지되고 있고 1년 전 겨울철 도로의 모습에서 나타난 이동 흔적을 보면 북한은 시설을 어떻게든 유지한 것처럼 보인다"고 설명했다.


아울러 "이는 단순한 모니터링 그 이상"이라며 "사람이 많지는 않지만 꽤 많은 건물이 사용 중이다"라고 덧붙였다.


그는 북한이 풍계리 핵실험장을 지속 관리하는 이유에 대해 "방사선 방출 여부를 감시할 필요성도 있지만 시설을 유지해 추후 핵실험 결정을 내릴 수 있도록 하려는 것"이라고 내다봤다.


다만 "훼손 정도와 중국과의 거리를 고려할 때 이곳에서 추가 핵실험을 할 경우 중국이 불만을 표출할 수 있다"면서 "베이징 동계올림픽까지 잡혀 있어 핵실험을 곧바로 실행에 옮기긴 어려울 것"이라고 분석했다.


북한은 앞서 지난 2018년 5월 국내외 기자단 참관 하에 풍계리 핵실험장을 폐기한 바 있다. 이는 핵실험·대륙간탄도미사일(ICBM) 시험발사 중지, 핵무기 선제사용 금지 등 내용을 담은 전원회의 결정서에 따른 조치였다.


oneway@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