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뉴스홈 뉴스검색
뉴스홈
가장많이본뉴스
증권
부동산
재테크
정치·사회
연예·스포츠
주말!!
MY뉴스
MY뉴스설정
관심종목뉴스
관심분야뉴스
우리동네뉴스
모교뉴스
뉴스편집원칙
뉴스홈
수출입은행, '원전 수출 기업 간담회'…금융지원 약속
2022/05/29  13:03:13  뉴스핌

[서울=뉴스핌] 홍보영 기자=한국수출입은행은 27일 오후 수은 여의도 본점에서 국내 기업의 원전 수출 동향을 청취하고, 수은 금융지원 제도를 설명하기 위해 '원전 수출 기업 간담회'를 개최했다고 29일 밝혔다.


이 자리에는 한전, 한수원, 두산에너빌리티(종목홈), GS에너지 등 원전 수출 기업의 해외 사업 담당 임직원과 한국원전수출산업협회 관계자 등이 참석했다.


(앞줄 왼쪽에서 세 번째) 김형준 수은 프로젝트금융본부장이 27일 오후 여의도 본점에서 원전 수출 기업과 관계기관 임직원들이 참석한 가운데 열린 '원전 수출 기업 간담회'에서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수출입은행)

수은은 원전산업의 글로벌 경쟁력 확보와 신성장동력화를 위해 원전 수출기업에 선제적이고 경쟁력 있는 금융을 제공할 방침이다.


앞서 정부는 지난 3일 발표한 110대 국정과제의 일환으로 '원전의 수출산업화' 및 '원자력산업 생태계 경쟁력 강화'를 선정하고, 오는 2030년까지 원전 10기 수출을 목표로 적극적인 수주활동 전개를 예고했다.


수은은 이날 간담회에서 ▲우리 기업이 입찰 참여 중인 대형 원전 사업 수주를 위해 발주처에 금융지원 의사 표명 ▲운영 중인 원전 교체사업(기자재 수출)에 금융 솔루션 제공 ▲우리 기업의 소형모듈원자로(Small Modular Reactor: SMR) 기자재 수출 및 해외 SMR 사업개발을 위한 SMR 기술개발기업과의 금융협력방안 등을 설명했다.


이날 간담회에 참석한 임승열 한국수력원자력 해외원전사업처장은 "해외 원전 사업은 그야말로 국가대항전 성격으로 대규모 장기 금융을 지원할 수 있는 수은의 역할이 중요하다"고 말했다.


강홍규 두산에너빌리티 원자력영업BG 상무는 "SMR 분야의 성장 가능성은 매우 크다"면서 "현재 진행 중인 실증 사업과 후속 상용화 사업에 수은의 금융지원이 필요하다"고 말했다.


박태철 원전수출산업협회 실장은 "원전 생태계의 가장 근간이 되는 중소·중견기업은 힘든 상황에 놓여있다"며 "이들 기업 지원을 위해 긴밀히 협조해 나가자"고 제안했다.


이에 김형준 수은 프로젝트금융본부장은 "이번 간담회에서 나온 생생한 현장의 목소리를 바탕으로 효과적인 금융지원 방안을 마련해 우리 기업의 해외 원전 사업 추진을 적극적으로 지원할 것이다"고 말했다.


한편 수은은 한전과 한수원 등이 추진 중인 사우디, 폴란드 등 해외 원전 사업에 적극적 금융지원 의사를 밝힌 바 있다.


byhong@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