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 스포츠 > 농구&종합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농구&종합
블루베리NFT, 국내 최초 축구 NFT 플랫폼 '일레븐' 론칭
2022/09/15  08:50:00  뉴스핌

[서울=뉴스핌] 배요한 기자 = 블루베리NFT는 자회사 블루베리메타를 통해 국내 최초 축구 NFT 플랫폼 'ELVN(일레븐)'을 론칭하고 K리그 영상을 담은 NFT를 출시한다고 15일 밝혔다.


스포츠 NFT 전문기업인 블루베리NFT가 자회사인 블루베리메타를 통해 정식으로 론칭하는 'ELVN(일레븐)'은 연맹의 지적 재산권을 기반으로 온라인 서비스 및 제품을 제공하는 멀티버스 스포츠 팬 플랫폼이다.


블루베리NFT는 지난해 5월 프로축구연맹과 지난해 5월 NFT 발행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블루베리NFT와 프로축구연맹은 'ELVN(일레븐)'을 통해 K리그의 골, 어시스트, 선수의 하이라이트 등 다양한 장면을 담은 NFT를 발행할 예정이다.


프로스포츠 경기 및 선수들의 영상을 활용한 NFT 사업 중에서는 미국 블록체인 게임 제작사 대퍼랩스의 'NBA Top Shot(엔비에이 탑 샷)' 서비스가 전 세계적으로 인기를 끌고 있다.


미국 프로농구(NBA) 스타의 실제 경기 장면이 담긴 디지털카드를 판매하는 'NBA 탑샷'은 서비스 8개월 만에 누적매출 5억달러를 돌파하기도 했다.


블루베리NFT는 'ELVN(일레븐)'의 안정적인 서비스 제공을 위해 NBA 탑샷을 성공적으로 운영 중인 대퍼랩스와 계약한 데 이어, 지난해 글로벌 블록체인 게임 더 샌드박스의 운영사인 '애니모카브랜드'의 투자를 유치하는 등 기대를 모으고 있다.


블루베리NFT는 향후 K리그 관련 NFT를 보유하고 있는 팬에게 추첨을 통해 K리그 경기 초청이나 기념 MD 제공, K리그 관련 행사 초청 등 다양한 이벤트를 마련할 계획이다.


더불어 보유한 NFT를 활용한 게임을 개발하는 등 팬들에게 다양한 즐거움을 주는 방법도 모색하고 있다.  


회사 관계자는 "지난 6월 초 사전 신청자를 대상으로 비공개시범서비스(CBT)를 실시한 뒤 유저들의 반응을 반영해 정식 서비스를 준비했으며, K리그 연맹과 함께 팬들을 위한 다양한 이벤트를 진행해 온,오프라인의 즐거움을 선사하겠다"며 "이번 일레븐 론칭을 통해 국내 프로스포츠 NFT 관련 사업을 더욱 가속화하겠다"고 말했다.


yohan@newspim.com





저작권자(c) 글로벌리더의 지름길 종합뉴스통신사 뉴스핌(Newspim), 무단 전재-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