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연예스포츠 뉴스검색
연예스포츠
전체기사
주요뉴스
엔터테인먼트
영화
방송&연예
음악
스타
스포츠
야구
MLB
축구
골프
농구&종합
연예스포츠
‘샷이글’ 양희영, LPGA 최종전 우승 쾌거
2023/11/20  18:48:58  파이낸셜뉴스
4년9개월 만에 우승… 상금 26억


양희영이 2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티부론GC에서 열린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시즌 최종전 CME그룹 투어챔피언십에서 우승을 차지한 뒤 활짝 웃고 있다. AFP연합뉴스
양희영(34)이 정교한 샷을 앞세워 미국여자프로골프(LPGA)투어 2023 시즌 최종전에서 우승 트로피를 들어올렸다.

양희영은 20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티부론GC에서 열린 CME그룹 투어챔피언십 4라운드에서 이글 1개와 버디 5개를 잡고 보기는 1개로 막아 6타를 줄였다. 최종합계 27언더파 261타를 친 양희영은 2019년 2월 혼다LPGA타일랜드 우승 이후 4년9개월 만에 통산 5승을 달성했다. 이번 시즌 한국 선수가 달성한 시즌 5번째 우승이다. 한국 선수들은 이번 시즌 고진영(2승), 유해란, 김효주(각 1승)에 이어 양희영이 피날레를 장식하며 5승을 합작했다.

태국(3승)과 한국(1승)에서 열린 LPGA 대회에서 우승했던 양희영은 처음으로 미국 본토에서 열린 대회에서 정상에 올라 우승상금 200만달러(약 25억9300만원)도 받았다. 또한 양희영은 시즌 최종전 투어챔피언십에서 우승한 세 번째 한국 선수가 됐다. 이 대회에서는 고진영이 2021년과 2020년, 김세영이 2019년에 우승한 바 있다.

시즌이 종료되면서 각종 타이틀의 주인공도 결정됐다. 올 시즌 메이저대회 2승을 포함해 4승을 올리며 세계랭킹 1위에 오른 릴리아 부(미국)는 마지막 대회를 4위(21언더파 267타)로 마무리하며 생애 처음 상금왕과 함께 올해의 선수가 됐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