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속보 뉴스검색
속보
전체기사
증권속보
시황속보
이벤트속보
속보
‘놀면 뭐하니?’ 유재석, 이번에는 김장...김치 속부터 포장까지 [M+TV컷]
2020/11/21  10:56:48  매일경제

놀면 뭐하니 유재석 사진=MBC

‘놀면 뭐하니?' 유재석이 ‘김치 감별사’로 변신, 김치통에 담기 전 김치 검수에 나선다.



오늘(21일) 방송되는 MBC ‘놀면 뭐하니?’에서는 본캐 유재석과 신박기획으로 깊은 인연을 맺은 정재형-김종민 그리고 특별 손님 데프콘이 함께한 은혜 갚기 ‘김치 배송’ 현장이 공개된다.



50포기의 김치를 모두 버무린 멤버들은 김치통에 담기 위해 철저한 분업시스템으로 ‘김치 공장’을 가동시켰다.



‘김장의 신’ 유재석은 김치를 하나하나 살펴보며 직접 검수를 시작했다. 배추 잎 사이사이 가득 양념을 넣었던 ‘한정판 유재석 김치’가 있는가 하면 마치 백김치 같은 ‘불량김치가 발견된 것.



유재석은 “누구야!”를 외치며 “오늘 퇴근할 생각들 하지마!”라고 선언, 본격적인 ‘불량김치’ 감별을 시작했다. 옆에 있던 김종민은 ‘김장 시누이’가 돼 “이건 심하다”라며 한술 더 떠 현장을 폭소케 만들었다.



글씨를 잘 쓰는 정재형은 김치통에 붙일 스티커에 이름을 쓰는 업무를 담당했는데, 난데없이 바닥에 벌러덩 누워 자신만의 힐링 스트레칭 시간을 가졌다고 해 웃음을 유발한다.



유재석-정재형-김종민을 도와주기 위해 온 특별 손님의 정체도 밝혀진다. 주인공은 바로 ‘놀면 뭐하니?’ 초창기에 아낌없이 도움을 준 데프콘이다. ‘김치를 못 먹는’ 데프콘은 ‘기-승-전-보쌈’ 토크와 재취업에 대한 열망을 뿜어내며 폭소를 안겨줄 예정이다.



50포기의 김치 중 ‘김장의 신’ 유재석의 정성이 가득 들어간 한정판 김치를 받을 사람과 검수를 운 좋게 피해간 ‘불량김치’를 받을 사람은 과연 누구일지 오늘 (21일) 방송되는 ‘놀면 뭐하니?’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MBN스타 대중문화부 안하나 기자 mkculture@mkculture.com



[ⓒ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