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주말!!
황다건 성희롱 토로→치어리더 성희롱 하루 이틀 아니다? 누리꾼 ‘분노’
2018/12/12  09:53:11  매일경제

[MBN스타 대중문화부] 황다건 성희롱 토로글이 화제를 모으고 있는 가운데, 황다건 치어리더를 비롯해 성희롱에 노출돼 있는 치어리더들의 모습에 누리꾼들이 분노하고 있다.

황다건은 최근 자신의 SNS를 통해 “치어리더라는 직업은 재미있고 좋은 직업이지만 그만큼의 대가가 이런 건가”라고 운을 뗐다.

이어 “댓글창은 더러워서 못 보겠고 연락으로 관계하는 묘사부터 사진·영상 다양하게 오는데 제발 좀”이라고 호소하며 “성희롱이든 뭐든 너무 심하다. 이젠 겁도 나고 내 얘기가 이렇게 돌아다니는가 싶고 막막하다”고 털어놨다.

황다건의 심경 고백은 이미 예상된 바다. 황다건을 비롯해 환한 웃음으로 매일 같이 경기장을 누비는 치어리더들이 악플은 물론 성희롱이 섞인 댓글에 노출돼 있는 것.

황다건 성희롱 관련 심경글이 올라오자 청와대 국민청원 게시판에는 ‘스포츠경기에’ 치어리더를 없애주세요‘라는 제목의 청원이 등장하기도 했다.

이를 접한 누리꾼들은 “내가 보기에도 심하다 싶은데 당사자들은 오죽할까” “황다건 치어리더 힘내세요” “치어리더 성희롱 진짜 하루 이틀 아니다” “치어리더를 없애자” “너무 안타깝다” 등의 반응을 보이고 있다. 온라인이슈팀 mkculture@mkculture.com[ⓒ 매일경제 & mk.co.kr,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