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뉴스 > 주말!! 뉴스검색
주말!!
전체기사
여행&축제
맛집멋집
영화
공연/전시
도서/만화
종교
쇼핑
카라이프
취미
IT/게임
주말!!
디지털 컬렉션으로 만나는 ‘2021 한·아세안 패션위크’
2021/09/27  12:30:45  파이낸셜뉴스
[파이낸셜뉴스] 한국과 아세안의 패션 디자이너들이 코로나 팬데믹이라는 인류의 위기를 극복할 새로운 비전을 제시하는 국내 최대 신남방 패션 행사 ‘2021 한·아세안 패션위크’가 오는 29일부터 4일간 온라인으로 열린다.

부산시가 주최하고 부산경제진흥원이 주관하는 한·아세안 패션위크는 지난 2001년 ‘프레타포르테 부산’으로 시작해 2019 한·아세안 특별정상회의를 계기로 아세안 권역으로 외연을 확장해 개최해오고 있다.

▲지난해 비대면으로 열린 '2020 한·아세안 패션위크' 메인 패션쇼에서 모델들이 워킹을 하고 있다. /사진=부산시
올해는 ‘새로운 물결 부산(NEW(종목홈) WAVE BUSAN)’을 주제로 부산시립미술관과 벡스코에서 무관중으로 컬렉션을 진행하되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작년에 이어 공식 누리집과 유튜브 채널을 통해 온라인 생중계 방송을 송출한다.

29일 저녁 6시 30분 부산시립미술관에서 열리는 부산 미술작가 콜라보 오프닝 패션쇼를 시작으로 벡스코 제2전시장에서 아세안 디자이너들의 패션필름, 한국 디자이너 패션쇼, 부산지역 9개 대학 예비 신예 패션디자이너들의 대학 패션페스티벌 패션쇼, 제2회 아세안 패션 발전 디지털 화상 포럼 등이 연달아 진행된다.

특히 부산의 대표 문화공간인 부산시립미술관과의 콜라보로 패션의 예술적 가치를 극대화해 미술과 무용, 패션의 만남을 통해 패션쇼가 문화 예술적 장르로 충분한 가치를 다시 한번 입증하는 자리가 될 전망이다.

신창호 시 산업통상국장은 “디자이너, 모델, 현장관계자 등 참여 인원을 최소화하고 방역에 최우선으로 패션위크를 진행할 예정이며 아세안 국가를 대상으로 하는 바이어 매칭 지원도 함께 진행할 예정으로 코로나19 장기화로 침체한 패션산업의 재도약을 위한 단초가 되었으며 한다”면서 “기존 대면 방식의 정형화 된 패션쇼의 틀을 깨고 새로운 시대를 선도할 패션 전문 행사인 한·아세안 패션위크에 시민들의 많은 관심을 부탁드린다”고 전했다.


한줄달기 목록을 불러오는 중..

회사소개 회사공고 인재채용 광고안내 이용약관 법적고지 개인정보보호정책 사이트맵 고객센터 맨위로
Copyright ⓒ ㈜팍스넷, All Rights Reserved.